경기도교육청, 전국 최초 특수교육 현장지원 전문 교육교재 제작·배포
특수교육 지원인력 전문성 강화. 특수교육대상 학생 교육활동 지원
 
성남N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특수교육 지원인력 역량 강화를 위한 전문 교육교재를 전국 최초로 제작·보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교재는 특수교육 지원인력의 직무 전문성을 높여 특수교육대상 학생의 교육 활동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제작했다.

 

도교육청이 지난해 5월 특수교육 지원인력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 1,094명 가운데 96%가량인 1,052명이 학생활동 지원을 위한 교육연수와 전문 교재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이러한 의견을 수렴해 도교육청은 특수교사 9명을 집필위원으로 위촉하고, 전공 교수 3명의 자문을 거쳐 교재를 완성했다.

 

270쪽 분량의 교재는 총론과 각론으로 구성했다. 또, 각 장에는 삽화와 도움말, 사례, 질의응답 등을 넣어 내용 이해도를 높였다.

 

총론에는 ▲기본생활·일상생활 지원, ▲학교급별 교수·학습활동 지원, ▲협력, ▲특수교육 대상 학생 인권, ▲긍정적 행동지원 등의 내용을 담았다. 각론에는 장애유형별 이해와 지원방법 내용을 담았다.

 

교재 내용은 도교육청 홈페이지 특수교육과 통합자료실에서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도교육청 황정애 특수교육과장은 “이번 특수교육 현장지원 전문 교육교재 활용을 통해 지원인력의 역량과 전문성이 강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에는 현재 특수교육지도사 1,127명, 사회복무요원 1,172 등 2,299명의 특수교육 지원인력이 특수교육대상 학생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1/01/11 [00:04]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