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포항 유강초등학교 현장방문에 나서
학교 건물에 모듈러 공법을 적용한 사례 확인
 
성남N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위원장 남종섭)는 제350회 임시회를 마친 후  24~25일 양일에 거쳐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에 소재한 유강초등학교 현장방문에 나섰다. 모듈러 공법을 적용한 임시교사의 실례를 확인하여 경기미래학교 및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 추진 중 리모델링 공사로 인해 피해 받을 수 있는 학생들의 학습권 문제에 대비하고자 하는 목적에서다.

 

모듈러 공법은 주요 구조물을 미리 공장에서 제작한 후 건설 현장으로 옮겨 조립하는 공법으로, 이를 임시교사에 적용하면 학교 리모델링 공사 중 학생들이 다른 학교로 임시 배치가 되어 발생되는 통학로 문제, 재배치교에 발생되는 과밀문제 등을 해결할 수 있다. 경기미래학교와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이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므로 철거 후 재활용이 가능한 점을 활용하면 예산 절감 효과를 노릴 수도 있다.

 

현장방문에 참석한 권정선 부위원장은 시설을 살펴보고 시공사 담당자로부터 설명을 들은 뒤 “임시교사가 교내 운동장에 설치될 경우 학생들의 체육활동에 영향을 줄 수 있겠지만, 현재 경기도교육청에서 추진 중인 체육관 건립이 완료되어 실내체육시설을 갖춘다면 그 영향을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이다. 모듈러 공법을 적용한 임시교사 활용은 학교 리모델링 공사 시 야기되었던 문제들을 해결할 하나의 방법이 될 거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기사입력: 2021/02/26 [11:27]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