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영주차장 내 가용주차구획 865면 찾아내 주차공간 추가 조성 추진
1000억원 이상 예산 절감
 
백주희 기자

 

▲ 공영주차장 내 이동 통로가 여러 군데 있는 주차층의 통로                                               © 성남N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423곳 공영주차장(총 2만4918면) 내 가용주차구획 865면을 찾아내 주차공간 추가 조성을 추진한다.

 

시는 최근 한 달간 공영주차장 운영실태를 점검하는 과정에서 가용주차구획을 확인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찾아낸 가용주차구획은 주차장 층간 이동 통로가 여러 군데 있는 층의 차량 통로다.

 

이곳에 주차공간 추가 조성을 위해 시는 국토교통부와 협의해 ‘주차장법’을 검토한 뒤 ‘성남시 주차장 설치 및 관리 운영에 관한 조례’를 개정할 계획이다.

 

양시문 성남시 주차지원과장은 “주차면 1면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1억원~1억5000만원의 예산이 필요하다는 점을 고려하면 가용주차구획 활용은 1000억원(865면) 이상의 사업비 절감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시는 최근 여가 문화 변화로 수요가 증가하는 캠핑카, 카라반 등의 주차 문제를 풀기 위해 수정구 신흥동 등 도심 재개발지역 인근 유휴지에 ‘캠핑카 전용 주차장’ 조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 유휴지 역시 공영주차장 운영실태 점검 때 찾아낸 공간이다.

 

 

 

 


기사입력: 2021/04/06 [09:59]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