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사전 계약심사로 55억6500만원 예산 절감
1443건 공사·용역·물품구매 입찰·계약 성사 전에 원가 검토

 
백주희 기자

▲ 오는 8월 준공 예정인 성남시 여수지하차도 상부 체육시설 조성부지  © 성남N


성남시는 사전 계약심사 제도를 운용해 지난해 55억65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18일 밝혔다.

 

계약심사는 시·구청, 직속기관, 사업소, 산하기관 등이 발주하는 공사, 용역, 물품구매 등의 사업과 관련해 실제 계약 성사 전 원가 산정의 적정성을 심사·검토하는 제도다. 

 

성남시 계약심사 업무처리 지침에 따라 3000만원 이상의 공사와 용역, 2000만원 이상의 물품구매 등 모두 1443건 사업이 입찰·계약 전 원가 검토가 이뤄졌다.

 

그중 하나인 중원구 여수동 여수지하차도 상부 체육시설 조성공사는 애초 계획한 15억484만원의 공사비를 1억3269만원(8.82%) 줄인 13억7215만원으로 계약 심사했다. 

 

체육시설 녹지공간에 심을 예정인 회양목 등 6종 관목류 6770주에 적용된 표준품셈의 개별식재 단가 6700원을 군락식재 적용 단가 2600원으로 변경하도록 해 2700만원의 시공비 등을 절감했다.

 

지난해 12월 착공한 여수지하차도 상부 체육시설은 오는 8월 준공돼 시민들의 족구장, 게이트볼장 등 다목적으로 활용된다.

 

운중터널 등 5곳 터널의 정밀 점검 용역은 애초 계획한 8700만원의 용역비를 1900만원(22%) 줄인 6800만원으로 계약 심사했다.

 

국토교통부가 고시한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 실시 등에 관한 지침’에 따라 인접 시설물 점검 때 적용되는 기준 인원수로 조정했다.

 

애초 개별시설 기준 8.4명으로 과다 산정한 시설물 점검 인원은 인접시설 기준 5.88명으로 30% 줄여 용역비 절감이 이뤄졌다.

 

성남시는 이런 방식으로 공사 분야 952건·49억9500만원, 용역 분야 354건·5억5800만원, 물품 구매 분야 137건·1200만원을 각각 절감했다.

 

성남시 감사관은 “정확하고 효율적인 계약심사를 통해 발주부서의 신속 집행을 지원하고, 절감한 예산은 복지사업 등에 재투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2/01/18 [12:47]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향 ‘클래식은 내 친구’ 지역 곳곳 찾아가 4차례 공연 / 백주희 기자
신상진 후보 “공공개발 확대해 2026년까지 4만 세대 주택공급” / 백주희 기자
성남도시개발공사, 노상주차장 QR코드를 활용한 실시간 간편결제 추진 / 백주희 기자
경기도, 복지 안내책자 제작·배포. 복지정보 사각지대 해소 및 맞춤형 복지정책 홍보 / 성남N
김은혜 후보, 생활밀착형 안전 공약 발표 / 백주희 기자
김은혜 후보, 안철수 후보와 ‘경기도를 문화특별도’로 만들기 위한 첫걸음 개시 / 백주희 기자
배국환 성남시장 후보, “여러분의 한 표가 유능한 일꾼, 발전하는 성남 만든다” / 성남N
성남시 “자동이체 등에 대한 세액공제 샹향조정”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연간 120만 원 ‘청년 복지포인트’ 1차 참여자 1만 명 모집 / 성남N
경기도교육청, 학생안전 집중점검해 일상회복 지원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