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경기도 환경교육 관계자 워크숍’ 개최

환경교육 관계자 70여명 모여 경기도 환경교육의 나아갈 방향 모색

추연주 기자 | 입력 : 2022/07/05 [20:02]

▲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은 경기도의 지속가능한 환경교육 여건 조성을 위해 5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환경교육 관계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 성남N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은 경기도의 지속가능한 환경교육 여건 조성을 위해 5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환경교육 관계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경기도와 경기도교육청, 지역환경교육센터, 시민․사회단체 등 환경교육 관계자 8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지역의 환경교육 관련 이슈와 환경교육 사례를 공유하며 경기도 환경교육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워크숍은 ▲환경교육 관계자 간 친목의 시간 ▲경기도 환경교육도시 퍼포먼스 ▲환경교육법으로 살펴보는 환경교육 정책 ▲2022년 학교 환경교육 정책 ▲환경 이슈 관련 지역별 환경교육 참가자 네트워킹 ▲국립과천과학관 프로그램 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올해 경기도가 환경부로부터 환경교육도시로 지정받을 수 있도록 참가자 모두가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김현권 진흥원장은 “도민의 환경 인식 증진을 통한 지속가능한 사회 실현을 위해서는 일선에서 환경교육을 담당하는 관계자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행정과 민간단체가 상호 성과를 공유하고 협력해 경기도 전역을 환경교육도시로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신상진 성남시장, “신속한 대응으로 일상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 / 백주희 기자
신상진 성남시장, “모든 방법 동원해 현실적으로 지원할 것” / 백주희 기자
(코로나19 정례 기자회견) 경기도, “고위험군에 먹는 치료제 효과 크다”. 치료제 지정약국 등 확충 추진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시민 안전이 최우선, 신속히 조치할 것” / 성남N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독일대사와 친환경 기술 등 교류 협력방안 논의 / 성남N
새로운 경기도지사 공관 이름은 ‘도담소(도민을 담은 공간)’ / 추연주 기자
지역 유명 맛집이라더니 원산지 거짓 표시. 신고도 않고 영업… / 성남N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영국대사 만나 기후위기 대응 등 교류협력 방안 논의 / 추연주 기자
중소기업 혁신제품 ‘날개 달기’ 나선 경기도 / 성남N
노인 우울증 치료비 지원 1인당 연간 20만원→36만원 확대 / 추연주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