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3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 개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인사 말씀, 환영사, 기념사, 기념공연 등

성남N | 입력 : 2022/08/12 [15:21]

○ 13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 개최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인사 말씀, 환영사, 기념사, 기념공연 등

○ 현세대와 미래세대가 함께 참여와 연대의 메시지를 전하는 장 마련

○ 김동연 지사, “‘위안부’ 문제를 여성 인권과 인간 존엄의 가치로서 함께 기억하고 이어갈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 밝혀

 

경기도가 8월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앞두고 13일 오전 10시 30분 광주 나눔의집에서 ‘2022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

 

8월 14일은 고(故) 김학순 님이 1991년 일본군 ‘위안부’ 피해 사실을 최초로 공개 증언한 날이다. 2012년 제11차 아시아연대회의는 이날을 기리기 위해 매년 8월 14일을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의 날로 지정했으며, 올해는 기림의 날 지정 10주년이다.

 

이번 행사의 부제인 ‘기억에서 소망으로’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사회 각계각층이 노력해온 지난 시간을 기억하고, 아픈 역사가 반복되지 않기를 바라는 소망을 담고 있다. 행사에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동연 경기도지사, 나눔의집 관계자, 나눔의집 수해 복구 자원봉사자 등이 참석한다.

 

앞서 수도권 집중호우로 광주 나눔의집 일대에도 유출 토사로 지반 일부가 침하하고, 통행길이 막히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자원봉사자 50여 명은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수해 현장 복구에 힘을 보탰다. 자원봉사자들은 행사 이후에도 현장 복구가 완료될 때까지 현장 복구를 돕는다.

 

행사는 기념공연, 피해자 인사 말씀, 기념사, 소망의 종이비행기 날리기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행사장에는 지난 6~7월 도민을 대상으로 공모한 ‘기림의 글’ 캘리그래피 작품이 전시되고,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는 부채 만들기 등 나눔의집 역사관과 연계한 체험부스도 운영한다.

 

행사는 사전 기획 다큐멘터리 영상과 함께 경기도청 공식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방송된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이번 행사를 앞두고 “우리가 가진 가장 큰 힘은 그분들의 삶을 기억하고 존중하는 것”이라며 “경기도는 현세대와 미래세대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여성 인권과 인간 존엄의 가치로서 함께 기억하고 이어갈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해 매월 전국 시·도 중 가장 많은 금액인 피해자 1인당 323만 원(정부지원금 포함)을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서관’ 건립 첫삽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경기도 대표도서관 '경기도서관' 착공식 참석 / 성남N
경기도의회 염종현 의장, 30일 ‘제11대 전반기 道의회 교육연수위원회 위촉식’ 개최 / 성남N
경기도, 시내버스 준공영제 전(全) 노선 확대 추진‥새로운 대책 발표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3년 만에 발생한 ASF 방역 현황 점검 및 방역대책본부 격려 방문 / 성남N
김태년 의원, ‘여행사 부가가치세 먹튀 방지법’발의 / 백주희 기자
성남도시개발공사, 결식 사각지대에 놓인 중장년층 밥상 지원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29일 웹드라마 ‘지금, 의회는 36.5’ 도민초청시사회 열어 / 백주희 기자
경기도, ‘깨끗하고 안전한 경기도로’ 위해 경기북부 교량 287곳 노면 정비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시민의 날 맞이 ‘드론 라이트 쇼’ 6일 개최 / 백주희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