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지사, “저출생과 여성 경제활동 참여 문제는 도정 전체가 종합적으로 접근해야”

‘2023년 경기여성지도자 신년인사회’ 참석

성남N | 기사입력 2023/02/02 [20:23]

김동연 지사, “저출생과 여성 경제활동 참여 문제는 도정 전체가 종합적으로 접근해야”

‘2023년 경기여성지도자 신년인사회’ 참석

성남N | 입력 : 2023/02/02 [20:23]

○ 김동연 지사, 2일 경기여성지도자 신년인사회 참석

- 김 지사 “여성의 지위향상과 경제활동 참여율 높이는 데 경기도가 앞장설 것”

 

▲ 2일 오전 호텔리츠 컨벤션홀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여성단체 임원,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남경순 경기도의회 부의장, 언론사 대표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성남N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새해 경기지역 여성단체 임원들을 만나 “저출생과 고령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등의 문제는 개별적인 정책이 아니라 도정 전체가 한 목표를 향해 종합적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2일 수원 호텔리츠 컨벤션홀에서 (사)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가 개최한 ‘2023년 경기여성지도자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김 지사는 “세계여성의 날이 3월 8일로 정해지게 된 것은 1908년 3월 8일 미국 뉴욕에서 여성 노동자들이 ‘우리에게 빵과 장미를 달라’고 시위를 한 데서 비롯됐다. 여기서 빵은 남성 노동자에 비해서 낮은 임금과 열악한 근로 조건을 개선해달라는 주장이었고, 장미는 그때까지 미국에서조차 허용되지 않았던 여성의 정치 참정권을 달라는 주장이었다.”며 “지금 100년 이상의 시간이 흘렀는데 그때 주장했던 빵과 장미가 과연 우리 여성들에게 실질적으로 주어지고 있는 것인지 오늘 다시 한번 생각해 봐야겠다.”고 말했다.

 

▲ 2일 오전 호텔리츠 컨벤션홀에서 열린 2023년 경기여성지도자 신년인사회에서 김동연 경기지도사가 인사말을 하고있다 .  © 성남N

 

그러면서 김 지사는 “대한민국 경제와 사회의 질 높은 지속 가능한 성장이 이뤄질 수 있도록 여성의 지위 향상과 경제활동 참여율을 높이는 데 경기도가 앞장서서 열심히 해야 되겠고 함께 힘을 합쳐서 갈 수 있도록 도와달라.”며 “우리 사회가 갖고 있는 복합·중추적이고 구조적인 문제들, 저출생 문제라든지 이런 것들을 종합적으로 접근해서 해결할 수 있도록 경기도에서부터 한번 바꿔보도록 노력해 보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김 지사를 비롯해 이금자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장과 남경순 경기도의회 부의장,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성인지 정책 평가. 우수사례 및 기관 선정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성남시 위상 높이는 장애인탁구팀 올해도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하길”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 교육활동 중심 학교교육지원 맞손토크 / 성남N
경기도교육청, 교복 물려주기로 경제적 부담 줄이고 나눔 문화 확산 / 성남N
경기도의회 윤종영 의원, 지역내 학교 공간혁신 개축공사 확인 및 학교장 건의사항 해결 노력 / 성남N
경기도, 버추얼 프로덕션(VP)콘텐츠 제작 기업 선발. 최대 5천만 원 지원 / 성남N
성남산업진흥원, 조직개편에 따른 인사이동 시행 / 백주희 기자
모차르트와 베토벤․․․ 두 고전주의 거장을 만나다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대중목욕시설 응급환자 대응 교육 실시 / 백주희 기자
4.16민주시민교육원, 국내 최초 ‘단원고 4.16기억교실’ 국제학술대회 열어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