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문화재단,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

백조와 흑조, 관객을 매혹시키는 최고의 클래식 발레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5/22 [13:49]

성남문화재단,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

백조와 흑조, 관객을 매혹시키는 최고의 클래식 발레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3/05/22 [13:49]

◇ 6월 16일(금)~17일(토) 양일간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서 공연

◇ 아름다운 음악, 드라마틱한 스토리, 백조·흑조의 대비되는 군무와 고난도 테크닉, 화려한 무대, 의상 등 클래식 발레 명작

◇ 강미선&콘스탄틴, 홍향기&강민우 등 유니버설발레단 주역 무용수 출연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서정림)이 유니버설발레단의 클래식 발레 <백조의 호수>를 오는 6월 16일(금)과 17일(일) 양일간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개최한다. 

 

발레 <백조의 호수>는 차이콥스키의 아름다운 음악에 19세기 고전발레의 거장 마리우스 프티파와 레프 이바노프의 천재적인 안무가 더해진 작품으로, 드라마틱한 스토리와 군무, 고난도의 테크닉, 화려한 무대세트와 의상 등으로 세기를 넘어 현재까지 대중의 사랑을 받는 클래식 발레의 명작이다. 

 

▲ [백조의 호수] 1막2장_백조 파드되 ⓒ Universal Ballet _photo by Kyoungjin Kim  © 성남N

 

작품은 왕자 지그프리드가 악마 로트바르트의 마법에 걸려 백조가 된 공주 오데트를 만나 벌어지는 운명을 거스른 사랑 이야기를 다룬다. 주역 발레리나가 1인 2역으로 연기하는 백조와 흑조의 상반된 매력은 물론, 발레 기술 중 하나인 32회전 푸에테와 환상적인 백조 군무, 각국의 캐릭터 댄스, 그리고 고난도 테크닉의 흑조 파드되까지 관객을 사로잡는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한다.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는 기존 프티파, 이바노프의 원작 4막을 2막 2장으로 축소하고 무대전환 테크닉을 개선해, 극 전개에 긴장감과 속도감을 더했다. 특히 2막 2장 밤의 호숫가 장면에 추가된 흑조 군무는 24마리의 백조와 흑조가 극명하게 대조되는 대형과 안무로 빈틈없는 조화를 선보이며 이 작품의 백미로 손꼽힌다. 

 

▲ [백조의 호수] 2막2장_밤의호숫가 ⓒ Universal Ballet_ Photo by Kyoungjin Kim 147  © 성남N

 

이번 공연에서 백조 오데트와 흑조 오딜의 1인 2역에는 유니버설발레단을 대표하는 강미선, 홍향기가 출연하고, 상대역인 지그프리드 왕자 역은 콘스탄틴 노보셀로프와 강민우가 맡는다. 또한 오페라, 발레, 클래식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보적인 활약을 펼치고 있는 지휘자 김광현과 코리아쿱오케스트라가 연주에 참여한다. 

 

티켓은 성남아트센터 홈페이지(www.snart.or.kr) 혹은 인터파크티켓(ticket.interpark.com)을 통해 온라인 또는 전화로 예매가 가능하다. R석 9만원, S석 7만원, A석 5만원, B석 2만원. 

 

예매 및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성남문화재단 고객센터(031-783-8000) 및 홈페이지(www.snar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은혜 의원, 「상속·증여세법 개정안」 대표 발의 / 성남N
성남시청소년재단, 청년의 창업역량 돕는 성남 청년 XR 창업 프로젝트 공유회 성료 / 백주희 기자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제32회 경기도청소년종합예술제 성남시 예선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중독예방사생대회 / 백주희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몸에 좋은 슈퍼푸드 농산물 안심하고 드세요 / 성남N
성남소방서, 여름 휴가철 캠핑장 화재안전컨설팅 실시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 “성호시장 철거현장 붕괴사고 현장 방문” / 백주희 기자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 제2기 출범 기념 SNS 이벤트 실시 / 성남N
성남시수정도서관, 성남중앙지하도상가에서 ‘팝업도서관’ 운영 / 백주희 기자
성남아트센터, 서커스발레‘백조의 호수’한국 초연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