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진 성남시장, 동절기 재해‧재난 철저 대비 거듭 강조

성남시와 관내 대학병원 간 응급환자 이송 협력 체계 스마트 기술 적극 활용
스페인 스마트시티엑스포 참관 빌바오시 도시재생 사례 간부 공무원과 공유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3/11/17 [19:03]

신상진 성남시장, 동절기 재해‧재난 철저 대비 거듭 강조

성남시와 관내 대학병원 간 응급환자 이송 협력 체계 스마트 기술 적극 활용
스페인 스마트시티엑스포 참관 빌바오시 도시재생 사례 간부 공무원과 공유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3/11/17 [19:03]

▲ 신상진 성남시장 동절기 재해‧재난 철저 대비 거듭 강조)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은 17일 정례간부회의에서 “시민들 모두 사고 없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겨울철 재난‧재해에 철저하게 대비하고 시설물 안전 점검에 만전을 다해 달라”고 거듭 강조하며 “신속한 일 처리와 문제 해결을 위해 공직자로서 적극 행정과 분발”을 지시했다. 

 

또한 신 시장은 “응급환자 발생 시, 골든 타임 안에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시와 관내 주요 대학병원과의 응급환자 이송 협력 체계 구축에 스마트 기술을 적극 활용할 것”을 강조했다.

 

 

신 시장은 “도시재생사업은 보도블록 교체하고 가로등을 밝게 하는 게 아니라 도시공간을 새롭게 확 바꾸는 것”이라면서 “성남종합운동장과 중원구청 복합 개발 등 우리 시 도시재생사업에 도시재생의 모델로 주목받는 스페인의 빌바오시를 적극 벤치마킹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시재생사업은 개발 대상 그 자체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도시 주변 경관과의 조화, 지역주민의 동의, 안전한 설계, 주변 인프라 조성 등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계획을 바탕으로 도시 전체를 변화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신 시장은 “빌바오시는 구겐하임 미술관 유치에 이어 시민과 기업, 관 등이 함께 협력하여 빌바오 시내를 흐르는 네르비온 강변의 선착장을 아름다운 공원으로 만들면서 오늘날 도시재생의 모델 도시가 되었다.”면서 이달 초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2023 스페인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을 참관하고 살펴본 도시재생 사례를 간부 공무원들과 공유했다.

 

스페인의 북부 해안 도시 빌바오는 쇠퇴해 가던 1990년대 말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문화시설인 구겐하임미술관을 유치하고, 주변 산책로, 공원과 놀이터, 편리한 교통시설 등 도시 주변을 새롭게 바꾸면서 경쟁력을 갖춘 도시가 되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의회 김종환 의원이 발의, 통과된 어린이·고령자·장애인 위한 ‘교통안전지도사’도입 예산확보 촉구 / 성남N
성남시 기업전시관(K-SBC) ‘미국 바이어 초청 상담회’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엄마·아빠와 함께하는 119안전 소통캠프 개최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23년 세입·세출 결산안 및 24년 2차 추경안 2,992억 원 예결특위 통과!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서희경 의원 “성남시분당시니어클럽 임차이전 계획” 환영 / 백주희 기자
성남시, 공유재산 전수조사로 1700여억원 숨은 재산 발굴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성해련 의원, “혜은학교와 단대 다목적구장 연결 통로 조성 결정 환영한다.”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후반기 대표단 구성 완료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국제교육원, 기초과정 연계 4개국어 교육 실시 / 성남N
경기도의회 한원찬 의원, ‘경기도교육청, 적극 행정 문화 확산 방안 마련’ 촉구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