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생굴은 가급적 익혀서 먹어야”

성남N | 기사입력 2024/02/01 [20:31]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생굴은 가급적 익혀서 먹어야”

성남N | 입력 : 2024/02/01 [20:31]

○ 겨울철 대표적인 다소비 수산물인 생굴 일부에서 노로바이러스 검출

- 포장된 생식용 굴에서 노로바이러스 검출, 소비자 섭취 주의

- 포장된 생굴은 ‘생식용 굴’과 ‘가열조리용 굴’로 구분되니 확인 후 구매·섭취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최근 A시에서 의뢰한 생식용 굴에서 노로바이러스 1건이 검출됐다며 굴 섭취에 주의를 당부했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생굴에 대한 바이러스검사를 집중 실시하고 있다.

 

시중에 판매 중인 굴은 생식용과 가열조리용으로 구분해 판매한다. 생식용은 별도의 조리과정 없이 섭취가 가능하나, 가열조리용은 반드시 조리를 해서 먹어야 한다는 뜻이다.

 

따라서 소비자는 반드시 포장지의 표시사항을 꼼꼼히 살펴보고 ‘가열조리용’으로 표시된 제품은 중심온도 85℃ 이상에서 1분 이상 가열해 완전히 익혀 섭취해야 한다. 생산자는 생식용 굴이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패류 생산해역 수질의 위생기준’(해양수산부 고시)에 따라 지정해역 수준의 수질 위생기준에 적합한 해역에서 생산하거나 처리해야 한다.

 

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조사결과 생식용 굴 일부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됐으므로 유통 중인 굴은 되도록 익혀 먹는 것을 권장한다”며 “노로바이러스에 감염 증상이 있을 경우 전파되지 않도록 가급적 사람과의 접촉을 피하고 다른 사람들이 먹을 음식을 조리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케이워터기술(주) 성남사업소 · 성남이로운재단 사회공헌 및 공익활동을 위한 업무협약 / 성남N
경기도교육청, 올해 첫 지방공무원 뽑는다, 2024년도 제1회 경력경쟁임용시험 시행계획 공고 / 성남N
경기도 찾는 외국인 관광객용 관광 교통수단 이지(EG)투어버스’. 16일부터 운행 시작 / 성남N
경기도농기원, 도민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2024년 치유농업 전문프로그램’ 운영 / 성남N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연구회, 정책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성남N
신상진 시장 “성남시, 미래 모빌리티 허브로 육성”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이홍근 도의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조례안 개정 나섰다! / 성남N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지원협의회 개최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우수 작은도서관 752개 선정. 운영비 36억 원 지원 / 성남N
경기도, 옥외광고물 법령 질의 회신 사례집 발간·배포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