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차게 뛰겠다” 진심캠프 문 연 與김민수 후보 개소식 가져

‘보재’ 이상설 선생 후손도 격려차 참석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2/14 [20:22]

“힘차게 뛰겠다” 진심캠프 문 연 與김민수 후보 개소식 가져

‘보재’ 이상설 선생 후손도 격려차 참석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4/02/14 [20:22]

 

▲ 김민수의 진심캠프’ 개소식 


김민수 국민의힘 성남분당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3일 금곡동 인근에 ‘김민수의 진심캠프’를 열고 ‘분당교체’를 다짐했다. 

 

김민수 예비후보는 이날 진심캠프 개소식에서 “항상 시민들 마음을 읽는데 정치의 답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힘을 실어주시면 ‘차원이 다른 분당’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김민수 예비후보는 이번 개소식에도 ‘1991’ 숫자가 새겨진 빨간색 스웨터를 착용했다. 1991년은 분당신도시 첫 입주가 시작됐던 해이기도 하다. 앞서 김민수 예비후보는 지난 8일 국회의원 출마선언 기자회견 때도 해당 스웨터를 착용했다.

 

김민수 예비후보 개소식엔 독립운동가인 보재 이상설 선생의 후손인 이예나씨도 참석해 김민수 예비후보를 격려했다. 

 

보재 이상설 선생은 지난 1907년 고종황제가 일제의 강제로 체결된 을사늑약의 불법성을 국제사회에 알리고자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열린 만국평화회의‘에 파견한 세 명의 특사 중 한 명이다. 

 

이상설 선생의 증손녀인 이남의 선생의 자녀인 이예나씨는 “김민수 예비후보가 자유한국당 시절 당시 당협위원장 공개오디션을 통해 ’분당을 지역구 당협위원장‘으로 임명될 때 기억이 선명하다”며 “분당을 바꿀 깨끗한 정치인인 ’김민수‘를 응원한다”고 격려했다.

 

한편 김민수 예비후보는 지난 8일 성남시의회에서 ‘1991’ 숫자가 새겨진 빨간색 스웨터를 착용한 채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진행해 이목을 끌었다. 

 

김민수 예비후보는 당시 “1991년은 분당신도시 첫 입주가 시작됐던 해다. 저 김민수 1991년이라는 숫자를 가슴에 새기고 초심을 잃지 않겠다.”며 “분당이라는 도시가 명성을 넘어 대한민국 도시의 전설이 되게 해보겠다.”고 강조했다.

 

김민수 예비후보는 “스쳐 가는 정치인 말고, 우리 분당이 키워낸 진짜 분당 정치인 한 명 있어야 하지 않겠나.”라며 “‘분당에 진심인 김민수’ ‘진짜 분당 사람 김민수’는 이 자리에서 여러분과 함께 분당을 지키겠다.”고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오창준 의원, ‘장애인고용부담금 제도 개선 촉구 건의안’ 대표발의 / 성남N
동서울대 사회복지학과 재학생 40명, 성남시자원봉사센터 방문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안명규 의원, 경기도 학생들의 금융이해력과 금융역량 키우기 위한 조례안 발의 / 성남N
신상진 시장, 사전투표 참여 “소중한 한 표에서 희망은 피어나” / 백주희 기자
성남산업진흥원, 성과중심 조직 개편 및 대규모 인사 단행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 학생 93.7%가 희망하는 자율선택급식 확대 / 성남N
경기도의회 최만식 의원, 탄소중립 실현위해 성남에서 열린 경기도 식목 행사 참석 / 성남N
성남시수정도서관, 온 가족이 함께하는 제23회 가족백일장 개최 / 백주희 기자
성남산업진흥원, 조직개편에 따른 인사이동 시행 / 백주희 기자
신상진 성남시장, “성남시 위상 높이는 장애인탁구팀 올해도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하길”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