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119안전센터 전기차 화재진압용 질식소화포 지원

성남·분당소방서에 11개 전달…화재 신고 때 신속 대처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2/16 [10:15]

성남시, 119안전센터 전기차 화재진압용 질식소화포 지원

성남·분당소방서에 11개 전달…화재 신고 때 신속 대처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4/02/16 [10:15]

▲ 전기차 화재진압용 질식소화포 전달 후 왼쪽부터 서병주 분당소방서장, 신상진 성남시장, 홍진영 성남소방서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성남N


성남시는 전기차 화재 발생 때 119안전센터의 초동 대처를 지원하기 위해 진압용 질식소화포 11개(개당 385만원·총 4235만원 상당)를 성남·분당소방서에 전달했다고 2월 16일 밝혔다.

 

전달식은 전날(15일) 오전 시장 집무실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홍진영 성남소방서장, 서병주 분당소방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전기차용 질식소화포는 차량 전체를 덮어 산소를 차단하는 특수소화 장비다. 

 

연소로 인한 화염과 유독가스를 차단해 화재 확산을 막는다. 1400도를 넘는 화염을 견딜 정도로 내열·난연성이 뛰어나 2차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말 기준 성남지역 전기차 등록 대수를 9841대(전체 등록차량 36만1213대의 2.7%)로 집계하고 있는 가운데 혹시 모를 화재에 대비해 해당 장비를 사들였다. 

 

전기차용 질식소화포는 성남소방서에 6대, 분당 소방서에 5대가 각각 전달됐다.

 

성남·분당소방서는 자체 보유 장비(각 2대·총 4대)와 함께 지원받은 질식소화포를 관할 119안전센터에 비치해 전기차 화재 신고 때 신속 대처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전기차에서 화재가 발생할 경우 배터리의 열 폭발 현상이 차량 전체로 번져 대형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면서 “상황 발생 시 인명과 재산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질식소화포를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성남시는 친환경 자동차 보급 지원 정책의 하나로 2012년도부터 지난해까지 12년간 보조금 지원을 통해 전기차 9362대를 시민에 보급했다. 

 

올해는 차량가의 17~50% 보조금을 지원해 4392대의 전기차를 보급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은혜 의원, 「상속·증여세법 개정안」 대표 발의 / 성남N
성남시청소년재단, 청년의 창업역량 돕는 성남 청년 XR 창업 프로젝트 공유회 성료 / 백주희 기자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제32회 경기도청소년종합예술제 성남시 예선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중독예방사생대회 / 백주희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몸에 좋은 슈퍼푸드 농산물 안심하고 드세요 / 성남N
성남소방서, 여름 휴가철 캠핑장 화재안전컨설팅 실시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 “성호시장 철거현장 붕괴사고 현장 방문” / 백주희 기자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 제2기 출범 기념 SNS 이벤트 실시 / 성남N
성남시수정도서관, 성남중앙지하도상가에서 ‘팝업도서관’ 운영 / 백주희 기자
성남아트센터, 서커스발레‘백조의 호수’한국 초연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