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초등학생 치과주치의사업 2일부터 시작. 11월까지 12만 명 대상

도내 초등학교 4학년생 12만 명 대상 치과주치의 검진.

성남N | 기사입력 2024/05/02 [23:56]

경기도, 올해 초등학생 치과주치의사업 2일부터 시작. 11월까지 12만 명 대상

도내 초등학교 4학년생 12만 명 대상 치과주치의 검진.

성남N | 입력 : 2024/05/02 [23:56]

○ 5월 2일부터 11월 30일까지 치과주치의 의료기관 2,199개소에서 이용가능

○ 대상 학생은 치과방문 전 전화예약 및 덴티아이경기 앱 가입 필수

 

 

경기도가 5월 2일부터 초등학교 4학년을 대상으로 예방 중심의 구강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2024년 초등학생 치과주치의사업’을 시행한다.

 

초등학생 치과주치의사업은 영구치아 배열이 완성되고 구강건강 관리 효과가 높은 시기인 초등학교 4학년생 아동이 지정 치과 의료기관에서 구강검진, 구강 보건교육, 예방 진료 등을 무료로 받을 수 있는 사업이다. 2019년부터 시작해 경기도 아동 구강건강 관리제도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대상자는 경기도 거주 초등학교 4학년생과 같은 나이의 학교 밖 청소년까지 포함해 12만 1천975명이다.

 

검진 기간은 5월 2일부터 11월 30일까지로 대상 학생은 치과 방문 전 ‘덴티아이경기’ 앱을 통해 문진표 작성, 온라인 동영상 교육을 이수하고 검진받을 치과로 전화 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지정 치과는 2천199개소로 도내 31개 시군에 관계없이 이용할 수 있고 덴티아이경기앱에서 검색할 수 있다.

 

경기도는 2023년 초등학생 치과주치의사업 추진 결과, 초등학교 4학년생 12만 1천842명 중 11만 1천680명이 치과주치의 검진을 완료해 대상자 대비 92.2%가 사업에 참여했다. 이 결과는 전국에서 사업을 시행 중인 시도 중 가장 높은 참여율이다. 학생(보호자) 만족도 조사에서도 참가자의 98.6% 아동 구강 관리에 도움이 되고 있으며, 97.4%가 전반적으로 사업에 만족했다고 응답했다.

 

고병수 경기도 공공의료과장은 “초등학생은 구강건강에 중요한 시기로 학생들이 올바른 구강 보건교육과 적절한 예방 진료를 무료로 받고 평생 구강건강의 기반을 다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많은 학생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공유재산 전수조사로 1700여억원 숨은 재산 발굴 / 백주희 기자
성남시 기업전시관(K-SBC) ‘미국 바이어 초청 상담회’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엄마·아빠와 함께하는 119안전 소통캠프 개최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올해 2차 ‘솔로몬의 선택’ 행사 22쌍 커플 탄생 / 백주희 기자
성남산업진흥원, e스포츠 산업 활성화 및 인재 육성을 위해 게임단 지원 협약 체결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후반기 대표단 구성 완료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국제교육원, 기초과정 연계 4개국어 교육 실시 / 성남N
경기도의회 한원찬 의원, ‘경기도교육청, 적극 행정 문화 확산 방안 마련’ 촉구 / 성남N
경기도-민간단체, 기후위기 대응 위한 기후행동 동참 공동 선언 / 성남N
경기도,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관광지 만들기 컨설팅 참여 모집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