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바닥분수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 집중 점검

성남N | 기사입력 2024/07/10 [12:07]

경기도, 바닥분수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 집중 점검

성남N | 입력 : 2024/07/10 [12:07]

○ 경기도 30개 시군 961개소 물놀이형 수경시설 집중점검 추진

- 경기도수자원본부, 여름철 맞아 수질기준 및 관리기준 준수여부 점검 및 관리 강화

 

▲물놀이형수경시설 채수 수질검사                                                  © 성남N

 

경기도는 안전한 물놀이 공간 조성 및 도민건강 보호를 위해 바닥분수, 조합놀이대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에 대해 오는 7월 11일부터 8월 9일까지 집중 점검한다고 10일 밝혔다.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수돗물, 지하수 등을 이용하는 분수, 연못, 폭포, 실개천 등의 시설물에서 일반인에게 개방돼 이용자의 신체와 직접 접촉해 물놀이를 할 수 있는 시설로 2024년 4월 기준 30개 시군 961개소가 등록돼 있다. 아파트 조합놀이대 물놀이장, 공원 바닥분수도 포함 대상이며, ‘체육시설법’, ‘관광진흥법’에 따라 수영장이나 유원시설은 제외된다.

 

올해 점검 대상은 전체 961개소 중 신규 신고시설 및 이용자가 많은 시설 등 취약 시설 위주로 집중 점검할 예정이며, 수질기준 및 관리 기준 준수 여부, 시설명칭 및 대표자 등 변경사항 미신고 여부 등을 살펴볼 예정이다. 경기도 합동점검 대상 외에는 시군에서 자체 점검도 추진한다.

 

도는 이번 점검에서 수질 검사 항목은 ▲수소이온농도 ▲탁도 ▲대장균 ▲유리잔류염소 4가지이며, 수질기준을 초과한 수경시설은 즉시 개방중지 및 초과사실 통보, 소독 또는 청소·용수교체 등 조치 후, 재검사 결과 수질기준 충족하면 시·군에 통보 후 시설 재개방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에 따른 수질검사 결과 및 시설 재개방, 운영 여부는 경기도물정보시스템(https://water.gg.go.kr)에 게시된다

 

김용범 수질정책과장은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자는 주기적인 용수 교체, 소독, 수질검사, 안내표지판 설치, 관리카드 작성 등을 해야 한다”며, “올여름도 폭염이 예고된 가운데 야외 활동이 크게 증가하면서 어린이들을 위한 깨끗하고 안전한 물놀이 공간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은혜 의원, 「상속·증여세법 개정안」 대표 발의 / 성남N
성남시청소년재단, 청년의 창업역량 돕는 성남 청년 XR 창업 프로젝트 공유회 성료 / 백주희 기자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제32회 경기도청소년종합예술제 성남시 예선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중독예방사생대회 / 백주희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몸에 좋은 슈퍼푸드 농산물 안심하고 드세요 / 성남N
성남소방서, 여름 휴가철 캠핑장 화재안전컨설팅 실시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단, “성호시장 철거현장 붕괴사고 현장 방문” / 백주희 기자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 제2기 출범 기념 SNS 이벤트 실시 / 성남N
성남시수정도서관, 성남중앙지하도상가에서 ‘팝업도서관’ 운영 / 백주희 기자
성남아트센터, 서커스발레‘백조의 호수’한국 초연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