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시장 “세월호 기억 위한 행동 계속 돼야”

‘세월호 가족 작품전시회’ 참석 “박 대통령 7시간 조치 다했다건 뻔뻔한 주장”

조규호 기자 | 기사입력 2016/12/20 [10:43]

이재명 시장 “세월호 기억 위한 행동 계속 돼야”

‘세월호 가족 작품전시회’ 참석 “박 대통령 7시간 조치 다했다건 뻔뻔한 주장”

조규호 기자 | 입력 : 2016/12/20 [10:43]

▲이재명 시장은 19일 오후 성남시청 2층 공감갤러리에서 열린 세월호 가족 꽃누르미 작품전 ‘너희를 담은 시간’ 개막식에 참석해 작품을 보고 있다.  © 운영자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오후 성남시청 2층 공감갤러리에서 열린 세월호 가족 꽃누르미 작품전 ‘너희를 담은 시간’ 개막식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세월호 참사에 대해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범인을 정확히 밝히고 책임자를 처벌해야 한다. 그것이 우리에게 주어진 과제이다”고 밝혔다.

 

또 “80년 5월 학살의 책임을 제대로 묻지 못했고 그것이 오늘의 세월호를 만들었다”며 과거 청산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이 시장은 전날 공개된 박근혜 대통령 측이 헌법재판소에 보낸 답변서에 대해서도 강도 높게 질타했다.

 

이 시장은 “박근혜 대통령이 7시간 동안 필요한 조치를 다 했다고 뻔뻔하게 주장했다”며 “저런 사람을 대통령으로 뽑아 이런 참혹한 일을 겪어야 하나 자괴감이 든다”고 비꼬았다.

 

이어 “오늘처럼 기억을 위한 우리의 행동이 계속돼서 미리 가버린 아이들이 한이 되지 않도록, 남아있는 가족들이 더 이상 가슴 아프지 않도록 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너희를 담은 시간’은 세월호 가족들이 꽃을 누르는 압화(꽃누르미) 방식으로 아이들을 표현한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다. 오는 25일까지 전시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문화정책 환경변화와 지역의 대응 / 성남N
성남도시개발공사, 시각장애아동을 위한 ‘점자 동화책’ 기부 / 백주희 기자
고3을 위해 구(舊)고3이 준비한 마음이 통(通)하는 축제 『제10회 성남시 통(通)고구마 축제』성료 / 성남N
“올해의 경기뉴스광장 우수사진을 뽑아주세요” / 성남N
성남행복누리센터 제 9회 이로운 배분사업 “우리들의 특별한 하루”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시자원봉사센터 박준영 변호사 초빙 ‘성장특강’연다 / 백주희 기자
성남산업진흥원, ‘성남 GCX 5기’ 중국/싱가포르 해외 데모데이 및 투자유치상담회 성료 / 백주희 기자
제11회 경기도 청렴대상 최우수 기관에 ‘용인시’·‘경기도일자리재단’ 선정 / 성남N
수습사무관 만난 김동연 경기도지사 “자기다움을 갖춘 행복한 공직자 돼야” / 성남N
경기도의회 황대호 의원, 제3회 정조대왕 인물대상 수상 / 성남N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