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일 참 잘했다”

시책평가 46개 상 받아...재정인센티브 7억3160만원 시민 위한 사업에 재투입

이효정 기자 | 입력 : 2017/12/29 [10:15]

성남시는 2017년 한 해 동안 정부와 공공단체가 시행한 각종 시책평가에서 46개 부문의 상을 받았다. 시 공무원과 산하기관 직원 모두 각 분야에서 일을 잘해 내실 있는 행정 운용의 묘를 살린 성과다.


최우수상만 12개를 받았다. ▲경기도 주최 시·군 합동 평가 ▲환경부 주최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 콘테스트 ▲여성가족부 주최 청소년 활동 경진대회 어울림마당 부문 ▲보건복지부 주최 지역자활센터 평가 ▲국토교통부 주관 지적재조사 사업 평가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주최 전국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등에서다.


이 중 경기도 주최 시·군 합동 평가는 3년 연속 최우수상을 받아 개청 이래 처음 있는 일로 기록됐다. 상 사업비 4억원과 특별교부세 1억원의 인센티브도 받았다.


분야별로는 일자리 사업 부문의 성과가 두드러졌다.


시는 고용노동부 주최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 대상 평가에서 2년 연속 우수상과 상 사업비 9000만원을, 보건복지부 주최 노인 일자리 사업 평가에서 인력파견형, 시장형 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5680만원의 상 사업비를 받았다.


이 외에도 SNS 시민소통관제 운영 등 소통 참여도시 부문과 청년배당 정책이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46개 부문 수상 중에서 14개 부문은 상장 외에 재정 인센티브를 줘 성남시가 받은 상금은 모두 7억3160만원이다. 받은 인센티브는 일자리 창출 등 각 분야에서 시민을 위한 사업에 재투입된다.

 

어이구 17/12/29 [17:38] 수정 삭제  
  8년이란 세월 성남시민을 속이고 또속이고 법에도 없는 무상복지에
참 잘속여 먹었지.
축구 성남FC에 백수십억 누가 처먹었나
그만좀 시민 속여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8·10 성남민권운동’ 51주년 기념식 연다 / 백주희 기자
전통으로 가득한 흥과 멋의 무대 성남아트리움,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소음 유발’ 불법 개조 이륜자동차 단속 / 백주희 기자
경기도 김동연 지사, 이천 병원 화재현장 찾아 “도민 안전에 가장 역점 둘 것” / 추연주 기자
성남시 혹서기 에너지 취약계층 600가구 지원받아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을 해결을 위해 제362회 임시회 소집요구서 접수 / 성남N
성남시의회 이준배 의원, “공공의료 확충과 성남시의료원 방향성 제시” / 백주희 기자
“부대찌개 거리에서 가상현실 게임 즐기고, 시간여행 거리에서 추억의 노래 들어요” / 추연주 기자
8.15 광복 77주년 기념 ‘경기평화콘서트 「다시 ON, 평화를 켜다」’ 개최 / 추연주 기자
‘경기버스정보앱’, 버스 정류소 개방화장실 유무 안내 등 차별화된 서비스 시행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