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노인 사회활동 지원 사업 참여자 4287명 소양교육
 
이효정 기자

성남시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에 참여하는 4287명 어르신의 안전·건강 의식 강화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한 교육이 마련된다.

 

시는 오는 3월 12~13일, 15~16일 시청 온누리에서 통합소양교육을 한다. 

 

안전사고 예방 교육, 노인사업에 임하는 자세, 치매 예방 교육, 자살 예방 교육이 각각 1시간씩 모두 4시간 진행된다. 요일별로 훌라춤, 난타, 실버태권도 공연도 열린다.

 

성남시청서 열리는 소양 교육은 학교·지하철 안전지킴이 등의 공익형 일자리 참여자 2400명이 참여한다. 제과 제빵사, 택배기사 등의 1887명 시장형 일자리 참여자는 각 사업장에서 일정별로 소양 교육을 한다.

 

성남시는 올해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에 118억원(국·도비 62억원 포함)을 투입한다.

 

참여 어르신들은 오는 12월 말까지 분야별 100여개 사업단에서 각자 적성에 맞는 일을 한다. 월 30시간 이상 근무에 27만원을 받는 조건이다.

 

시는 또, 40억원 규모의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을 자체 시행해 3000여 명 어르신에게 용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3/09 [10:13]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