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국비 1억1000만원 확보...게임·승강기 전문가 육성
청·장년 구직자 45명 무료 직업 훈련
 
이효정 기자

▲  분당구 금곡동 성남여성인력개발센터서 글로벌 게임 QA&GM 전문인력 양성과정 교육 중.      © 운영자


성남시가 국비 1억1000만원을 확보해 게임·승강기 전문가 45명 육성에 나선다.


시는 최근 고용노동부가 주관한 ‘2018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에 공모·선정돼 이같이 국비를 따냈다.


이에 따라 성남지역 청·장년 구직자(45명)들이 글로벌 게임 QA&GM 전문인력 양성과정, 승강기 설치·유지보수 전문인력 양성과정 등 2개 과목의 직업 훈련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됐다. 


글로벌 게임 QA&GM 전문인력 양성과정은 20명의 교육생을 성남여성인력개발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3.9~4.13)한다. 오는 4월 23일부터 8월 21일까지 훈련 기간(80일, 하루 7시간)에 게임 품질관리자(Quality Assurance) 또는 게임 마스터(Game Master) 전문 교육 과정을 밟게 된다.


승강기 설치·유지보수 전문인력 과정은 25명의 교육생을 한국폴리텍 성남캠퍼스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4.16~5.24)한다. 오는 6월 4일부터 8월 29일까지 교육 기간(60일, 하루 6시간)에 자격증 취득을 위한 직업 훈련을 한다. 교육을 마치면 현장 취업을 알선한다.


성남시는 지난해에도 국비 지원 사업에 공모·선정돼 2억900만원을 지역 맞춤형 일자리 창출비로 투입했다. 당시 84명이 하이브리드 앱, 게임, 승강기 전문 교육 과정을 이수해 53명(63%)이 취업에 성공했다.


시는 올해 국비 외에 자체예산 5억6400만원을 성남시 직업능력개발센터 직업 훈련비로 투입한다. 이는 청년과 중장년층 160명이 에너지관리, 전기, 3D모델링 등 3개 과목의 직업 훈련을 무료로 받을 수 있는 규모다.


 


기사입력: 2018/03/13 [12:40]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