쓱싹쓱싹, 사라져라. 식중독’ 뮤지컬…교육 효과↑
초등학교 31개교 돌며 강당 등에서 공연
 
운영자
▲  성남시는 식중독 예방에 관한 어린이들의 교육 효과를 높이기 위해 오는 7월 20일까지 금상초교 등 31개교를 차례로 돌며 뮤지컬 공연을 펼친다.      © 운영자


성남시는 식중독 예방에 관한 어린이들의 교육 효과를 높이기 위해 오는 7월 20일까지 금상초교 등 31개교를 차례로 돌며 뮤지컬 공연을 펼친다.


사전 신청한 초등학교의 1~2년생 5947명이 관람 대상이다. 뮤지컬 극단 하늘꿈이 각 학교 강당 등에서 ‘쓱싹쓱싹, 사라져라. 식중독’ 공연을 한다.


세균 맨이 식중독균을 무기로 지구 침략하려고 지구 소녀 치치에게 접근하자, 먼 행성에서 찾아온 푸름이가 도와줘 지구를 지킨다는 내용이다.


손 씻기, 음식 익혀 먹기, 싱겁게 먹기, 부정·불량 식품 먹지 않기 등의 메시지를 신나는 율동과 노래, 환상적인 조명 효과 등으로 흥미진진하게 전달한다.


성남시는 2009년도부터 초등학교를 돌며 저학년 대상 식중독 예방·식품안전관리 뮤지컬 공연을 열어 해마다 학생과 교사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마련한 ‘요리왕 보보’ 공연은 설문조사에서 94%의 만족도를 나타냈다.

 


기사입력: 2018/04/23 [10:11]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