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자전거 정비소 하반기 일정 시작
고정식·이동식 운영…고장 난 자전거 원가 수리
 
이영자 기자

성남시는 올 하반기 고정식·이동식 자전거 정비소 일정을 확정해 오는 10월 31일까지 운영한다.


고정식 자전거 정비소는 7월 2일부터 분당구 야탑동 만나교회 뒤 탄천 공터에 마련됐다. 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이동식 자전거 정비소는 순회 일정에 따라 지역 곳곳 22곳을 찾아가 운영한다. 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문을 연다.

▲   판교동 주민센터에 설치 운영한 이동식 자전거 정비소.                                                  © 운영자

고장 난 자전거를 고치려면 운영 일정 (성남시 홈페이지→분야별 정보→교통→자전거) 확인 후 각 정비소를 찾아오면 된다.


자전거 바퀴 공기주입이나 오일 보충, 제동장치·체인·변속기 상태 확인과 교정 등 가벼운 정비는 무상으로 이뤄진다.


1000원 이상의 자전거 부품 비용은 이용자 부담이며, 공임 없이 도매가격으로 원가 수리한다.이동식, 고정식 모두 거주지와 관계없이 자전거를 타는 사람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성남시는 2014년도부터 자전거 정비소를 운영해 그해 6900대, 2015년 5155대, 2016년 5095대, 지난해 4950대, 지난 상반기 2175대의 자전거를 점검·수리했다.

 


기사입력: 2018/07/03 [08:02]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