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시장, 추석맞아 전통시장 장보며 민생현장 살펴
 
이영자 기자
▲   은수미 성남시장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전통시장을 찾아 민생현장 소통행보에 나섰다.   ©운영자


은수미 성남시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전통시장을 찾아 민생현장 소통행보에 나섰다.

 

은 시장은 19일 오후 상대원시장을 찾아 약 1시간 동안 장을 보며 전, 떡, 생선, 반찬 등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구입하고 민심을 살폈다.


이어 김국남 상인회장 등 상인들과 만나 요즘 매출은 좀 올랐는지, 불편한 점은 없는지 애로사항을 들었다.


▲  은수미 시장 "골목상권을 위해 지원할 수 있는 부분은 최대한 노력하겠다"          ©운영자


은 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인분들이 함께 모여 아이디어를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시에서도 골목상권을 위해 지원할 수 있는 부분은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은 시장은 이날 상대원시장을 찾은 시민과도 일일이 악수를 나누며 “추석 명절 잘 보내시고 항상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덕담을 건넸다.   

 

은 시장은 “전통시장에 오면 상인분들이 따뜻하게 맞아주시고 음식도 미리 맛 볼 수 있어 장보는 즐거움이 있다”며 “추석 장보기는 전통시장, 골목상권을 애용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은수미 시장이 상대원시장에서  전, 떡, 생선, 반찬 등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구입하고 있다.   © 운영자



기사입력: 2018/09/19 [18:31]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