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순 도의원, 재난‧화재 현장에서 드론 적극 활용 주문
 
이영자 기자
▲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박창순 의원(더민주, 성남2)                                               © 운영자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박창순 의원(더민주, 성남2)은 지난 22일(목) 자치행정국과 경기도장학관, 자원봉사센터를 마지막으로 2주 동안 20여개 소관부서를 대상으로 진행된 행정사무감사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행정사무감사는 12개 소방서와 6개 실국본부, 경기도장학관과 자원봉사센터를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2주차인 19일에는 경기도인재개발원과 경기소방학교, 20일에는 균형발전실과 북부소방재난본부, 21일에는 안전관리실과 소방재난본부, 22일에는 자치행정국과 경기도장학관, 자원봉사센터에 대한 행정사무감사가 이루어졌다.

 

19일 경기도인재개발원 행정사무감사에서 박창순 의원은 “구내식당 운영업체 선정 시 중소기업도 참여할 수 있도록 선정기준을 재검토하라”고 주문했고, 이어 20일 균형발전실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자연 및 사회재난 발생 시에도 민방위경보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라”고 요청했다.

 

이어 21일 소방재난본부 행정사무감사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구조 및 화재진압을 위해 소방관서별 드론 1대씩 보급을 추진하고, 신규 소방관 교육과정에 드론 교육과정을 신설할 것을 검토해 달라”고 말했다. 

 

또한, 22일 자치행정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운전직렬의 승진 정체 현상”을 지적하고, “운전직의 승진 정체가 발생하는 중에 차량관리팀장에는 타 직렬 공무원을 배치하는 것은 불합리하다”고 시정을 요구했다.   

 

한편, 행정사무감사를 종료한 안전행정위원회는 오는 27일(화) 상임위원회 회의부터는 안전관리실, 자치행정국, 경기도소방재난본부 등 소관부서에 대한 2019년도 예산심의를 실시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8/11/24 [15:11]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