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이재하 신임 대표이사 선임
1월 2일 주주총회 및 이사회 열어...성남의 ‘제2의 도약’ 이끌 적임자
 
이영자 기자

 

▲  성남FC의 새로운 대표이사로 선임된 이재하 전 FC서울 단장                                            © 운영자

 

성남FC의 새로운 대표이사로 이재하 전 FC서울 단장이 선임되었다.

 

성남FC는 1월 2일(수) 탄천종합운동장 체유회관에서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이재하 전 FC서울 단장을 제 5대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재하 신임 대표이사는 “다양한 성남시민을 하나로 통합하는 축구단이 되겠다. 또한 선수단과 프런트가 소통하는 One Team 성남FC가 되겠다. 팬 여러분의 열정적인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이재하 신임 대표이사는 1991년 LG스포츠에서 축구행정가로 출발해 약 30년간 프로축구단에 몸담았다. 2012년부터 2018년까지 FC서울 단장을 맡으면서 K리그 우승 2회, FA컵 우승 1회, ACL 준우승 등 성과를 올렸다.

 


기사입력: 2019/01/03 [19:50]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