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상의, 힘찬 새해 첫 출발 '신년인사회'
 
이영자 기자
▲  성남상공회의소 「2019년 신년인사회」                                                                    © 운영자

 

성남상공회의소(회장 박용후)는 1월 3일(목) 성남상공회의소 3층 대강당에서 은수미 성남시장, 김태년 국회의원, 김병관 국회의원, 김병욱 국회의원, 신상진 국회의원, 윤종필 국회의원 등 유관기관 및 단체장과 성남시 기업인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신년인사회」를 개최하였다.

 

참석자들은 윤회 인사를 하면서 새해 소망이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덕담을 주고받으며, 2019 기해년 새해 힘찬 첫 출발을 알렸다.

 

박용후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모두의 가정에 만복이 깃들고 뜻하시는 일들이 순조롭게 이루어 지기를 기원하면서, 올해 성남상공회의소는 사업의 범위를 확대하여, 상공회의소 본연의 역할에 부응하는 경제 및 산업에 관련된 조사 및 건의, 정책제안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시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판교테크노밸리 트램 유치 및 성남하이테크밸리 고도화사업에 적극적으로 동참하여 회원기업들이 안고 있는 애로사항을 선제적으로 해소하고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노력 하겠다.”라는 새해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어 은수미 성남시장은 신년사를 통해“성남시에서 유니콘 기업이 나올 수 있도록 원도심 재생과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주거단지, 판교트램, 위례트램 유치를 통한 교통문제 해소 등 구체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대신하여 참석한 경기도 최계동 혁신산업정책관은 경기지사 신년사 대독을 통해“어려운 시기에 국가와 지방정부는 일자리 창출과 기업경제 활성화를 위한 방향성을 제시하고 공정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경기도가 노력하다며, 기업인들께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또한, 이날 행사는 새로운 한 해의 안녕과 지역발전을 염원하며 기업인들의 건승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한국노총 성남․광주․하남 지부 전왕표 의장의 건배제의와 오찬을 끝으로 2019년 신년인사회를 성황리에 마무리 하였다.


기사입력: 2019/01/03 [23:10]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