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거리가게 72곳에 도로명주소 부여
 
운영자
▲  성남시 거리가게 72곳에 도로명주소 부여.                                                                           © 운영자

 

성남시는 도로점용허가를 받고 사용하는 거리가게 72곳에 도로명주소를 부여했다고 14일 밝혔다.

 

거리가게는 도로점용허가를 승인받고 운영하는 구두수선대, 가로판매대 등 시설물이다. 거리가게를 운영하는 소상공인들은 그동안 주소가 없어 우편물이나 택배 수령 시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성남시는 8월 6일 거리가게에 도로명주소를 부여하고 건물번호판을 설치했다.

 

도로명주소 없이 운영하던 거리가게의 소상공인들은 주소지가 분명해져 경제활동의 불편도 해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위급상황 발생 시에도 소방서나 경찰서에서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 진다.

 

성남시는 버스승강장, 택시승강장 등 시설물에도 사물주소를 부여할 계획이다.

 

기존에 건물을 중심으로 한 도로명주소는 주변에 건물이 없을 경우 인터넷이나 내비게이션을 이용해도 길을 찾기가 어려웠다. 시설물에도 주소를 부여하면 건물이 없는 곳에서도 주소를 찾기가 쉬워 진다.

 


기사입력: 2019/08/15 [11:33]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