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항일운동정신으로 재무장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과 광복74주년 맞아
 
운영자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회장 박문석)는 오는 8월27일부터 9월1일까지 5박6일간의 일정으로 항일운동유적지를 찾는다.
 
이번 방문은 독립운동 선열들의 유지를 받들어 민족정기를 올곧게 세우고, 국가발전과 대국민 화합을 위해 의원들이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주요일정으로는 상해임시정부청사, 위안부피해자 역사박물관, 홍구 공원 및 윤봉길의사 기념관, 명동촌 우리역사 및 애국지사 유적지, 백두산, 731부대현장, 하얼빈, 안중근의사 기념관 등을 순차적으로 방문 할 예정이다.
 
박문석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장은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말처럼 지금은 그 어느때보다도 올바른 역사인식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라고 말했다.
 
또한 “ 이번 방문을 통해 최근 일본정부의 경제침략과 역사왜곡에 결연히 대처함은 물론, 민족의식을 고취하고 나아가 평화와 화합의 사회구현을 위한 확고한 국가관으로 재무장하여 책임과 의무를 다하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라고 전했다.
 


기사입력: 2019/08/21 [00:23]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