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국민들은 승리하고 있다!
일본정부 경제침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 기자회견문
 
성남N
▲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일본정부 경제침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 기자회견.    © 성남N

 

주한 일본대사관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시작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의 ‘일본정부 경제침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가 의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21일간 진행됐다.

 

쏟아지는 빗줄기도, 작렬하는 한여름의 열기도, 극우보수 단체의 조롱 섞인 야유도 자랑스런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결연한 의지를 꺽지 못했다.

 

21일간의 기간 동안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거의 모든 의원들이 릴레이 1인시위에 참여했으며, 바쁜 의정 및 지역구 활동에도 불구하고 3-4회씩 참여한 의원들도 많았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일본대사관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대한민국의 희망을 보았고, 대한민국 국민이 승리하고 있음을 목도했다.

 

부모님의 손을 잡고 역사의 현장에 나타난 어린아이부터, 나이 지긋한 어르신들, 갓 만난 것처럼 수줍음이 가득한 연인들, 혈기왕성한 청년학도들까지 촛불혁명 당시처럼 역사의 물줄기를 바꾸는 거대한 물결이 출렁이고 있었다.

 

이런 열기들이 모여 일본제품 불매운동, 일본여행 보이콧 등 국민들의 자발적인 NO 아베운동으로 들불처럼 퍼져나가고 있고, 국민들의 힘이 태평양을 넘어 일본열도를 뒤덮고 있다는 소식들이 들린다. 

 

일본의 몇 몇 정치인들은 아베의 결정에 동참한 것을 후회하고 있으며, 일부 언론들은 아베의 잘못된 결정을 질타하고 있다. 

 

릴레이 1인시위는 마무리되었지만,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싸움은 끝나지 않았다. 이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다가온 제338회 임시회부터 시작해 의정활동 현장에서 새로운 싸움을 시작할 것이다.

 

지난 13일(화) 구성된‘일본 경제침략 비상대책단’을 통해 전방위적으로 구체적인 대응책을 마련할 것이다. 

 

오는 26일(월) 개회되는 제338회 임시회에서는 긴급 추경투입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일본 경제침략에 힘들어하는 도내 기업인들에게 힘을 실어 줄 예정이다.아울러 ‘친일잔재청산 특별위원회’도 조마간 구성하여 의회 차원에서 도내 친일흔적들을 지워나가고, 부품소재 첨단화와 국산화 지원을 위한 조례도 시급하게 제정하여 시행할 것이다.

 

릴레이 1인시위가 진행된 21일 동안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외롭지 않았다. 국민들이 함께 했고, 응원의 목소리도 잊지 않았다. 

 

일본정부가 대한민국 국민에게 자신들의 잘못된 결정과 역사적 과오에 대해 사과하는 승리의 그날까지 도민들과, 국민들의 곁에 항상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린다.

 

2019년 8월 23일(금)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기사입력: 2019/08/24 [09:28]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