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디어가 경기도 청년정책으로? … 도, ‘청년 일자리 창출 제안’ 공모
도, 8.26~9.20 해커톤 방식의 ‘청년일자리 아이디어 공모전’ 실시
 
성남N

경기도가 높은 실업률 해소를 위한 청년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도정에 반영하기 위해 해커톤 방식의 「청년일자리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한다.

 

‘해커톤’은 해킹과 마라톤의 합성어로 디자이너, 개발자, 기획자 등이 팀을 구성해 일정기간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결과물을 완성하는 것을 일컫는다.

 

도는 26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청년일자리 창출과 관련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모집한다. 만19세~39세 이하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5인 이내 팀을 구성해도 된다.

 

참가를 원하는 이들은 ▲4차산업혁명, 지구온난화 등 환경기술변화에 대비한 ‘새로운 일자리’ ▲저출산, 고령화, 가계부채, 개인정보 유출 등 ‘사회문제 해결형 일자리’ ▲문화콘텐츠, 도시재생 등 ‘성장가능성 높은 일자리’ ▲공공서비스와 민간서비스의 ‘사각지대 보완일자리’ 등 새로운 청년 일자리 창출과 관련한 아이디어를 한글 A4 5장 이내 또는 PPT 10매 이내로 작성, 신청서 등 제출서류와 함께 도 및 시군 일자리지원시스템(http://apply.jobaba.net)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도는 1차 서류심사를 통해 ▲효과성 ▲실현가능성 ▲창의성 ▲지속가능성 등을 평가한 뒤 오는 11월 판교스타트업에서 열리는 ‘최종 성과발표대회’에 나설 15개 팀(개인)을 선발할 예정이다.

발표대회에 최종 진출한 팀(개인)에게는 50만 원의 활동비와 함께 아이디어 숙성을 위한 촉진자 매칭 및 4~5주 간의 인큐베이팅이 지원된다.

 

대회에서 우수 아이디어로 선정된 상위 6개 팀에게는 최우수상(1팀) 500만원, 우수상(2팀) 300만원, 장려상(3팀) 200만원의 상금이 각각 주어진다.

 

도 관계자는 “청년 스스로 낸 아이디어를 협업을 통해 발전시키고 좋은 결과물을 도출하는 과정에서 성취감, 만족감 등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열정을 가진 청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라며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청년 일자리정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커톤’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2019년 경기도청년정책위원회를 통해 배출된 ‘최우수 제안’으로 청년들이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도가 제안한 아이디어를 추진한다는 점에서 ‘관’ 중심으로 추진됐던 기존정책과 차별화된다.

 

▲ 청년일자리 아이디어 공모전 포스터.                                                  © 성남N

기사입력: 2019/08/26 [10:27]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