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자 중심 공감 행정” 성남시 디자인 씽킹 교육
6일, 5·6급 공무원과 희망 직원 등 600여 명 교육에 참여
 
운영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수요자 중심의 공감 행정 서비스를 펴기 위해 오는 9월 6일 오전 10시 시청 온누리에서 ‘디자인 씽킹 교육’을 한다.

 

디자인 씽킹은 상대방과 공감을 통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그에 관한 창의적인 해법을 찾아가는 문제해결 방식이다.

 

이날 5·6급 공무원과 희망 직원 등 600여 명이 교육에 참여한다.

 

초빙한 김태형 단국대 교수(SW·디자인융합센터장)가 디자인 씽킹의 개념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적용 방안에 관한 내용을 강의한다.

 

공학, 교육, 경영 등 다양한 분야 현장에 디자인 씽킹을 접목한 사례도 소개해 이해를 높인다.

 

이어 오는 9월 25~27일 성남아트센터 뮤즈홀에서 희망직원 30명을 대상으로 ‘디자인 씽킹을 통한 정책 접목 방안’에 대해 교육을 진행한다.

 

부서별 현안에 대해 디자인 씽킹을 접목한 정책 아이디어를 내고 토론하는 방식으로 교육이 진행된다.

 

시는 우수한 디자인 씽킹 아이디어를 발굴·지원해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 흐름과 환경에 대처하는 정책을 구체화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2019/09/03 [09:11]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