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경기도 주택정책 추진위한 끝장 토론
 
유혁상 기자
▲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도 주택정책에 대한 토론회가 개최되고 있다.                               © 성남N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위원장 박재만)는 5일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김준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 민간전문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아파트 후분양제, 공공지원민간임대 및 행복주택 등 경기도가 새롭게 추진하는 주택정책에 대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화성 동탄2 A94블록에 최초로 도입할 예정인 아파트 후분양제(100%)와 수원 광교 A17블록에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추진에 따른 사업내용을 공유하고 예상되는 문제점을 점검하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개최하였다.

 

토론회에서 도시환경위원들은 “후분양제 및 공공지원민간임대 리츠 도입에 따른 우려사항, 공공성 강화방안, 생활 기반시설 부족에 따른 주민 불편 문제, 추가적인 사업성 확보방안” 등에 대한 지적을 이어갔다.

 

한편,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는 지난 10월 16일 도지사가 제출한 ‘경기도시공사 화성 동탄2 A94블록 후 분양(100%) 주택건설사업’, ‘경기도시공사 동탄2 A105블록 경기행복주택’ 신규투자사업 추진동의안, ‘경기도시공사 광교 A17블록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출자 동의안’ 을 사업성․공공성 부족, 도입 시기 적정성 문제와 검토시간 부족 등의 이유로 심의를 보류한 바 있다.


기사입력: 2019/11/05 [19:26]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