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의장, 5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이·취임식 참석
 
유혁상 기자
▲ 송한준 의장이 5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 성남N

 

송한준 의장(더민주, 안산1)이 5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했다.

 

이날 오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5층 강당에서 열린 행사에서는 김훈동 회장이 6년의 임기를 마치고 윤신일 강남대 총장이 신임회장으로 취임했다. 현장에는 대한적십자사 본사 및 지사 임직원과 봉사원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송한준 의장은 축사를 통해 “구호, 봉사, 혈액골수, 국제협력, 남북교류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랑을 실천하는 적십자는 위기 상황에 놓인 도민들에게 가장 먼저 따뜻한 손을 내미는 구호단체”라며 “114년 적십자의 숭고한 사랑이 우리 사회에 큰 힘이 되었듯, 경기도의회도 도민의 삶에 힘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1/05 [19:39]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