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 논문공모 학술발표회 개최
논문 공모 수상자 시상 및 수상작 5편 논문 발표
 
유혁상 기자
▲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의주·경흥·평해·영남·삼남·강화로) 논문 공모 학술발표회’                                  © 성남N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오는 29일 오후 1시 30분 경기문화재단 1층 GAP에서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의주·경흥·평해·영남·삼남·강화로) 논문 공모 학술발표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 논문 공모는 경기옛길을 중심 공간으로 설정해 콘텐츠 활성 방안 연구 등 다양한 학술 분야의 연구들을 대상으로 한 공모전이다.

 

도는 공모전에 앞서 5월 연구계획서 모집 및 심사를 진행, 블라인드 심사에 따라 최우수 1편, 우수 2편, 입선 2편의 논문을 선정했다.

 

29일 진행되는 학술발표회는 당시 선정된 논문의 연구계획서에 따른 연구 결과 발표다.

 

최우수 수상작은 ‘조선 시대 과거길 복원과 콘텐츠 재현’(노목화), 우수 수상작은 ‘조선후기 경기 동남로의 모습과 그 성격’(강태희,정규완), ‘관동별곡을 바탕으로 한 서울–원주 간 역사문화탐방로 개발 방안’(서정미), 입선 수상작은 ‘여주 고달사의 寺勢(사세)와 영남로’(장일규), ‘중복들길 스토리텔링 및 문화생태 활성화 방안 연구’(최진순) 등이다.

 

올해 두 번째인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 논문공모는 다양한 계통의 분과학문 연구 및 활성화를 통해 신진연구자의 저변 확대와 경기도 13개 시군의 지역 특징과 문화권 설정, 경기도 옛길의 역사문화 콘텐츠와 더불어 복합문화탐방로 조성을 위한 기틀 마련의 목적으로 진행됐다.

 

박종달 경기도 문화유산과장은 “이번 학술발표회는 경기도 13개 시군을 통과하는 경기옛길을 중심으로 한 지역특징과 문화권 설정, 콘텐츠 연계방안을 제안한 논문 등으로 진행되는데, 좋은 강연들이 발표되는 만큼 개인과 경기도 옛길 관리 운영과 관련해서도 많은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2019/11/26 [10:04]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