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보호관찰소, 보호관찰위원 12명 신규 위촉
 
유혁상 기자

 

법무부 성남보호관찰소(소장 정성수)는 26일 성남시청 3층 산성누리홀에서 신규 민간자원봉사자인 보호관찰위원 12명에게 법무부장관 위촉장을 전수하였다.

 

신규 위촉된 위원들은 상담 전문가, 사업가, 체육계 인사 등으로 민간자원봉사단체인 성남보호관찰소 보호관찰위원협의회에 소속되어 지역사회 내 다양한 분야에서 쌓은 전문성과 경험을 살려 보호관찰 대상자와 결연을 맺고 심리상담, 취업연계 및 경제지원 등의 활동을 통해 보호관찰대상자가 재범의 유혹에서 벗어나 정상적인 사회의 일원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정성수 소장은 “안전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꼭 필요하다”며, “이번에 신규로 위촉된 보호관찰위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보호관찰대상자들에게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내밀어 보호관찰대상자가 꿈과 희망을 갖고 당당한 사회의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법무부에서는 범죄예방 민간자원봉사 제도인 ‘법무부 보호관찰 위원’ 제도를 2019년 시작하여 11월 현재, 전국 57개 보호관찰소에서 6,000여 명이 활동 중이며, 성남지역(성남·광주·하남시)에서는 약 100명이 범죄예방 봉사를 담당하고 있다. 

 

지역사회 범죄예방활동 및 청소년 선도 등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심사를 통해 법무부 보호관찰위원으로 선정되면 활동이 가능하다.


기사입력: 2019/11/27 [16:06]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