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영 부의장, “제18회 중부 율곡대상 수상”
1,360만 경기도민의 지혜를 모아 국가적 어려움을 이겨낼 것
 
유혁상 기자
▲ 안혜영 부의장, 제18회 중부 율곡대상 수상.                                                                                          © 성남N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은 6일 수원시 중부일보사에서 열린 “제18회 중부 율곡대상 시상식”에서 광역정치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중부일보는 2003년 ‘중부 율곡대상’을 제정해 율곡이이의 정치사상을 되살리는 한편, 매년 시대의 표상이 될 수 있는 정치인을 선발해 시상하고 있다.

 

안 부의장은 수상소감을 통해 “중부 율곡대상은 경인지역 발전을 이끌어 온 지도자에게 주어지는 권위있는 의정대상으로, 영예의 기쁨과 함께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가장 낮고 가까운 곳에서 도민과 함께, 경기도가 더불어 행복한 공동체로 나아갈 수 있도록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2019년은 미-중간 무역갈등 속에 일본의 경제침략 시도, 아프리카 돼지열병 발생 등 어느 때보다 다사다난했다.”면서 “하지만 우리는 녹녹치 않은 대내·외 환경 속에서도 대한민국을 지켜내고 평화를 향한 진일보를 이뤄냈으며, 그 중심에는 1,360만 경기도민이 계셨다.”고 말하며 도민들께 감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안 부의장은 “현재 전 세계로 확산 중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도민 안전은 물론 학교 교육과 어린이 보육, 소상공인을 비롯한 지역경제 전반에 피해가 확산되고 있으며, 이로 인한 도민의 우려 또한 깊어지고 있다.”면서, “경기도의회는 방역과 감염자 치료 등 바이러스 조기 종식을 위한 선제적인 대응을 통해 도민들께서 안정된 일상을 되찾으실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대응책 마련과 예산 지원에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중부일보(대표이사 최윤정)가 주최한 오늘 시상식에는 안민석 국회의원, 경기도의회 남종섭, 장동일 의원 등 수상자와 경기도의회 진용복, 김현삼, 김철환, 지석환 의원,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 등이 참석했다.


기사입력: 2020/02/06 [18:20]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