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성금 모금
대한적십자사에 성금 기탁키로...“의료진 지원 및 방역 활동에 쓰일 것”
 
유혁상 기자
▲ 경기도일자리재단 문진영 대표이사와  재단 임직원, 동조합 관계자들이 20일 성금 모금 행사를 진행했다.  © 성남N

 

경기도일자리재단 문진영 대표이사와 임직원, 재단 노동조합 관계자들은 20일 오전 부천 재단 본부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성금 모금 행사를 열어 311만 원의 성금을 모았다.

 

이번 행사는 재단과 노조가 함께 추진한 행사로, 노사 화합과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이라는 의미를 동시에 담고 있다고 재단은 설명했다.

 

재단은 모은 성금을 코로나19 예방과 조기 극복을 위해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 기탁할 예정이다. 성금은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애쓰고 있는 의료진과 의료봉사자에게 필요한 각종 물품을 구입하거나 방역 활동에 사용된다.

 

문진영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재단 임직원들이 낸 작은 정성이 소중하게 쓰였으면 좋겠다”며 “모두 함께 이 힘든 시기를 이겨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재단은 지난 2월에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도내 노인복지관, 어린이집에 손세정제를 기부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기사입력: 2020/03/24 [10:49]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