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PC방 등 다중이용시설 집중방역 실시
 
유혁상 기자
▲ 24일 박문석 의장이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집중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 성남N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는 24일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집중 방역소독을 실시하며 코로나19 사태 대응에 총력을 다했다. 

 

시의원들은 통장협의회, 새마을부녀회 등 유관단체원들과 함께 관내 교회, PC방, 상가 밀집지역 등 감염위험이 높은 다중이용시설을 소독하였으며, 시민들에게 감염 예방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실의에 빠진 자영업자들을 위로하며, 현재 시의회와 집행부가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 긴급지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을 이른 시일 내에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논의 중임을 밝혔다.

 

박문석 의장은 “최근 코로나19의 집단감염 사례가 산발적으로 발생하며 우리 모두가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상황이지만, 시민들의 높은 시민의식 덕분에 지금의 어려움을 지혜롭게 극복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성남시의회도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라며 뜻을 밝혔다.


기사입력: 2020/03/24 [22:11]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