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양주 서정대학교와 청년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취업에 필요한 전문 역량을 갖춘 인재 양성과 취업 지원 서비스, 정보 제공 등 협력하기로
 
민경미 기자
▲ 20일 부천 재단 본청에서 ‘고등직업전문교육진흥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성남N

 

경기도일자리재단이 양주 서정대학교와 지역 청년들의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문진영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와 이동재 재단 경영기획실장, 현영렬 서정대학교 평생직업교육처장과 한희진 서정대 성인학습지원부센터장, 박용오 서정대 사회복지상담과 학과장은 20일 오후 부천 경기도일자리재단 본청에서 ‘고등직업전문교육진흥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 날 협약식에서 양 기관은 취업에 필요한 전문교육을 이수한 인재 양성과 이를 통한 일자리 기회 확대 서비스 지원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정대학교 재학생과 졸업생들에게 ▲특성화 직업전문교육을 위한 산·학·관 협력체계 구축 ▲일자리플랫폼 ‘잡아바’와 온라인경력개발서비스 ‘꿈날개’에서 운영하는 취업지원 서비스와 일자리 정보 우선 제공 ▲기타 취업 상담, 일자리 박람회 등 다양한 취업 지원 서비스와 일자리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서정대학교는 재학생들에게 일자리재단이 진행 중인 사업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기타 인재 양성, 취업 지원과 관련된 사항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문진영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관-학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청년 실업난 해소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영렬 서정대학교 평생직업교육처장은 “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서정대학교 재학생과 졸업생들이 직업역량 강화는 물론 취업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많은 도움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며 “오늘 협약이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5/21 [10:34]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