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 나눔의집 정상화 촉구 불자모임 관계자 정담회 가져
“나눔의 집 정상화, 역할하겠다”
 
민경미 기자
▲ 정희시 의원, 나눔의집 정상화 촉구 불자모임 관계자 정담회.                                                             © 성남N

 

정희시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장(더민주, 군포2)은 24일 오후 경기도청 제3별관에서 ‘나눔의 집 정상화 촉구 불자모임 추진위(이하 추진위)’ 관계자, 왕성옥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더민주, 비례),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과 정담회를 가졌다.

 

이날 추진위 관계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전하는 ‘나눔의 집 정상화를 위한 건의서’를 통해, 현 이사회는 총사퇴하고 초심을 견지할 수 있고 역사의식 있는 새 이사진 구성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시설’이라는 설립 목적 당시의 정관으로 환원, 민관합동조사위 구성, 후원금의 투명한 관리 등을 주장했다.

 

정희시 위원장은 “나눔의 집은 불행한 현대사와 관련해서 만들어졌고 많은 이들의 노고와 후원으로 운영되어 온 곳이다. 지금의 사태는 모두의  가슴을 아프게 하고 있다”며 “경기도의회에서도 나눔의 집 정상화를 위한 TF 구성 등 할 수 있는 역할에 대해 고민하고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6/25 [16:16]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