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TI-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업무협약 체결
우수 전자기술 中企 혁신성장 지원에 맞손
 
성남N
▲ KETI 김영삼 원장(右)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김학도 이사장(左)이 23일 KETI 본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성남N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원장 김영삼)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과 「우수 전자기술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업무협약의 세부 방안으로는 ▲우수 전자기술의 사업화 촉진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 ▲스마트공장 도입‧운영 지원을 통한 제조현장 스마트화 지원 ▲기술개발 지원을 통한 성공적인 사업전환 추진 지원 ▲청년창업사관학교 입교‧졸업기업의 성공 창업 지원 ▲기술수출 희망기업에 대한 해외 기술교류 지원 등에 대해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KETI는 기업들의 R&D 전진기지로서 그 간 우리나라 전자산업 기술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최근에는 WAVE* 통신, 라이다(LiDAR**)센서와 영상인식기술 등 자율주행 솔루션과 사물인터넷(IoT), 스마트팩토리,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ICT융합 분야에 특화된 전문연구기관으로 거듭나고 있다.

 

* WAVE (Wireless in Vehicular Environment) : 차량용 고속 무선통신 기술로 차량 간 통신(V2V), 차량과 인프라 간 통신(V2I)을 지원하여 차량의 위험정보 제공, 군집 주행 등을 지원하는 지능형 교통시스템의 핵심기술

 

** LiDAR (Light Detection and Ranging) 레이저를 목표물에 비춘 후 반사되어 돌아온 시간을 측정함으로써 목표물까지의 거리, 방향, 속도 등을 감지하는 기술로 자동차, 드론, 로봇의 자율주행뿐 아니라 지적, 건설, 국방, 우주 등에도 활용됨

 

중진공은 1979년 설립이후 41년간 시대별 요구에 맞게 정책자금, 인력양성, 수출·글로벌화, 기술·창업지원 등 중소벤처기업 지원정책을 수행하며 중소벤처기업의 성장과 발전에 동행해온 현장 밀착형 지원기관이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영삼 KETI 원장,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등 양 기관의 임직원 10여명이 참석하여 우수 전자기술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세부 실행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KETI 김영삼 원장은 “KETI는 중소·중견기업의 디지털 전환에 필요한 다양한 핵심 기술과 사업화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으로 KETI의 디지털 기술과 지난 41년간 현장에서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지원해 온 중진공의 경험이 더해진다면 국내 전자기술 분야 기업들이 혁신적인 기술개발과 스마트화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변화를 주도할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0/10/23 [18:57]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