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식 성남시의회 부의장, ‘숲 속의 도시, 도시 속의 숲’ 구현 제안
성남미래그리기포럼, ‘숲은 우리의 미래 생명자원’ 주제로 특강
 
민경미 기자
▲ 성남시의회 조정식 부의장.                                                                                                              © 성남N

 

성남시의회 조정식 부의장이 회장을 맡고 있는 의원연구단체인 성남미래그리기포럼2020이 27일 오후 성남시의회 4층 세미나실에서 ‘숲은 우리의 미래 생명자원’을 주제로 전문가 특강을 열었다.

 

강사로는 남부지방산림청장과 국립산림과학원장을 역임한 경남과기대 산림자원학교 남성현 초빙교수가 나섰다.

 

남 교수는 강연에서 “인류 역사가 주는 교훈은 숲이 파괴되면 문명이 몰락하는 것”이라며, “최근 코로나19 등 바이러스의 역습이 생태계의 파괴에 기인한다”고 숲과 생태계의 가치를 역설했다.

 

또한 “최근의 글로벌 이슈는 인류가 2030년까지 실행해야 할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에 있다”며, “사회발전과 함께 경제성장의 지속과 환경보존에 관한 목표들이 강화된다”고 지속가능성의 중요성을 힘주어 말했다.

 

나아가 “파리 협정으로 신기후체제가 출범하고 있다”며, “산림과 임업의 비전을 통해 미래세대를 위한 지속가능한 산림경이 필요하다”고 산림을 포한함 이산화탄소 흡수원의 유지 등을 강조했다.

 

남 교수는 또 “도시화에 따른 삶의 질 저하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도시 숲이 중요하다”며, “공원 숲, 학교 숲, 정원 등을 비롯해 건물과 옥상 녹화 등 다양한 도시 숲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주문했다.

 

포럼의 회장인 조정식 부의장은 “미래의 생명자원인 숲을 건강하게 지키고 확대하는 것이 삶의 질을 높이는 핵심을 알아야 할 것”임을 당부하며, “숲 속의 도시, 도시 속의 숲을 구현하기 위해 시민 모두가 함께할 것”을 제안했다.


기사입력: 2020/10/28 [16:36]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