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청소년재단-정자동카페거리 상인회, 응원의 ‘음악트럭’ 움직인다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게릴라 콘서트『우리마을 음악트럭』 개최
 
성남N

 

성남시청소년재단(대표이사 진미석)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과 정자동 카페거리 상인회는 코로나로 침체된 정자동 카페거리 활성화와 카페거리를 찾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전하기 위한 우리마을 행복 프로젝트 『우럭: 우리마을 음악트럭』을 오는 11월 21일 개최한다.

 

『우리마을 음악트럭』은 청소년동아리와 시민들이 함께 만드는 축제로, 트럭을 무대로 하여 15분가량의 짧은 공연 후 이동하는 게릴라 콘서트다. 무대가 높아 멀리서도 관람이 가능하여 공연자와 관람객의 거리를 확보할 수 있으며, 계속 공연장소를 이동하기 때문에 관중 운집을 최소화할 수 있다.

 

공연은 정자동 카페거리를 중심으로 정자역 우측광장 등 세 개 지점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다.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최경환 관장은 “『우리마을 음악트럭』은 마을의 모든 공간이 청소년 활동 무대이고, 마을이 함께 청소년을 건전한 시민으로 키운다는 ‘우리마을 행복 프로젝트’의 기본 취지에서 만들어진 행사다. 올해 코로나-19로 청소년 활동이 크게 위축되었으며, 지역의 소상공인들도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콘서트가 모두에게 응원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은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교통통제 및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11/06 [18:14]  최종편집: ⓒ sn-n.co.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