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자치경찰위 제3회 실무협의회 개최‥정신질환자·주취자 대응력 강화 방안 모색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2/05/30 [23:26]

○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 3차 실무협의회 30일 오후 개최 

 - 북부자치경찰위원회, 경기도청, 경기북부경찰청 관계 부서장 참여

○ 고위험 정신질환자 및 주취자 보호 관련 현장 대응력 강화 방안 논의 

 - 주취자 전용 응급의료센터 추가 설치 등 응급입원 체계 개선 관련 의견 제안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와 도내 관계기관이 경기북부 지역 고위험 정신질환자와 주취자 보호와 관련,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신현기)는 30일 오후 위원회 회의실에서 정용환 사무국장 주재로 경기도청과 경기북부경찰청 관계부서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제3회 실무협의회’를 열고 이 같은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실무협의회에서는 고위험 정신질환자나 주취자 보호와 관련, 지구대·파출소 등 현장 경찰관들의 애로를 해소하고 근본적인 대응책을 마련하는 데 초점을 두고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날 참석자들은 고위험 정신질환자와 관련해 상시 응급입원 체계를 마련해야 한다는데 목소리를 같이 하며, 공공병상 확충, 경찰 보호조치팀 인력지원 등의 대안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또한 주취자 대응과 관련해서는 경기북부 지역에 ‘주취자 전용 응급의료센터’를 추가 설치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민간병원 섭외 지원, 상주 경찰관 배치 등의 조치가 수반 돼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이 같은 응급입원 체계 개선에는 예산 증액과 인력확보가 핵심적으로 필요한 사항임을 확인하고, 앞으로 기관 간 꾸준한 소통·협력을 통해 실효성 있는 개선방안을 도출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실무협의회 위원장인 정용환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은 “응급의료센터 확충은 현장 경찰관은 물론, 정신질환자·주취자 등으로 애로를 겪고 있는 수많은 도민과 응급실 의료진의 고충 해소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며 “관계 기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신상진 성남시장, “신속한 대응으로 일상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 / 백주희 기자
(코로나19 정례 기자회견) 경기도, “고위험군에 먹는 치료제 효과 크다”. 치료제 지정약국 등 확충 추진 / 성남N
새로운 경기도지사 공관 이름은 ‘도담소(도민을 담은 공간)’ / 추연주 기자
지역 유명 맛집이라더니 원산지 거짓 표시. 신고도 않고 영업… / 성남N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영국대사 만나 기후위기 대응 등 교류협력 방안 논의 / 추연주 기자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독일대사와 친환경 기술 등 교류 협력방안 논의 / 성남N
전통으로 가득한 흥과 멋의 무대 성남아트리움, / 백주희 기자
신상진 성남시장, 새내기 공무원들과 소통하는 시간 가져 / 백주희 기자
중소기업 혁신제품 ‘날개 달기’ 나선 경기도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모든 방법 동원해 현실적으로 지원할 것”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