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소방공무원 되기 쉽다

운영자 | 입력 : 2013/05/27 [15:50]
 
올해 경기도는 소방공무원 700여 명을 채용할 계획에 있다. 전반기 350명, 후반기 350명으로 나눠서 채용하게 된다. 그래서 많은 수험생은 소방공무원에 관심을 두고 나름대로 열심히 시험준비에 있고 전반기 채용시험은 이미 마쳤다.
 
혹시라도 전반기 시험에 떨어진 수험생이나 지금 소방공무원을 준비 중인 수험생은 후반기 다시 한번 좋은 기회를 잡을 수 있다.

2013년도 전반기에는 다양한 분야에서 채용됐다. 소방(화재진압), 구조, 구급, 자동차정비, 화학, 화재조사, 소방항공, 소방정(항해사, 기관사)분야이고 소방분야에 선발인원이 가장 많았다.
 
소방분야 필기시험 과목은 국어, 영어, 한국사 필수과목에 소방학개론, 행정법총론 등으로 수험생 자신이 2과목을 선택하여 볼 수 있다. 반면 특채분야 필기시험 과목은 국어, 영어, 소방학개론으로 정해져 있다.

소방공무원 채용시험은 일반행정직과 다르다.
재난현장에서 인명구조 활동을 하므로 강인한 체력이 요구됨에 따라 체력시험 비중이 높다. 100점 만점에서 25점이 반영된다.
 
수험생 체력에 따라 점수차이가 크게 나 합격 여부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이 된다. 체력시험감독관으로 다녀온 현직 소방공무원은 1차 필기시험 합격자 중 체력시험에서 기준점수를 채우지 못하고 떨어지는 사례가 많았다고 전했다.

체력시험은 악력, 배근력,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제자리멀리뛰기, 윗몸일으키기, 왕복오래달리기로 총 6종목이다. 평소에 체력관리를 하지 않는다면 높은 점수를 맡기는 어려운 종목이다.
 
특히 악력과 배근력은 많은 수험생이 힘들어하는 종목이다. 체력시험에서 좋은 점수를 획득하기 위해 필기시험 준비만큼이나 많은 노력과 장기적인 체력관리가 꼭 필요하다.
 
곧 씨 뿌리기를 시작한다는 24절기 중 망종이 온다. 무더운 여름을 알리는 신호이자 수험생의 몸과 마음을 지치게 하는 시기지만 하반기 채용시험은 그 어느 해 보다 경쟁률이 치열할 것으로 보여 마음에 여유는 금물이다.

짜임새 있는 계획과 실천으로 건강한 모든 수험생에게 좋은 소식이 있길 바라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8·10 성남민권운동’ 51주년 기념식 연다 / 백주희 기자
전통으로 가득한 흥과 멋의 무대 성남아트리움,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소음 유발’ 불법 개조 이륜자동차 단속 / 백주희 기자
경기도 김동연 지사, 이천 병원 화재현장 찾아 “도민 안전에 가장 역점 둘 것” / 추연주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을 해결을 위해 제362회 임시회 소집요구서 접수 / 성남N
성남시의회 이준배 의원, “공공의료 확충과 성남시의료원 방향성 제시” / 백주희 기자
“부대찌개 거리에서 가상현실 게임 즐기고, 시간여행 거리에서 추억의 노래 들어요” / 추연주 기자
8.15 광복 77주년 기념 ‘경기평화콘서트 「다시 ON, 평화를 켜다」’ 개최 / 추연주 기자
‘경기버스정보앱’, 버스 정류소 개방화장실 유무 안내 등 차별화된 서비스 시행 / 성남N
㈜사랑나눔, 성남이로운재단을 통해 지역의 공익활동가에게 힐링여행 기금 전달 / 백주희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