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남한산성 참맑은물’ 수질 기준 모두 충족
90개 항목 조사한 수돗물 품질보고서…원수에서 정수까지 안전관리
 
백주희 기자

성남시 수돗물 ‘남한산성 참맑은물’이 먹는 물 수질 기준을 모두 충족한 것으로 확인됐다.

▲ 성남시 수돗물 품질 보고서 전자책 표지                                                   © 성남N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수돗물 품질보고서’를 전자책 형태로 발간하고 23일 그 내용을 공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성남시 수돗물은 원수·정수 90개 항목 조사 결과에서 모두 먹는 물 수질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남시 수돗물의 원수로 사용하는 한강 원수 수질은 31개 항목 검사에서 적합 결과가 나와 깨끗한 것으로 확인됐다.

 

성남지역에 수돗물을 생산·공급하는 정수장의 정수 수질검사는 59개 항목에 대한 검사가 이뤄졌다.

 

미생물, 건강상 유해 영향 무기·유기 물질, 소독 부산 물질, 심미적 영향 물질 등 먹는 물 종류별 수질 기준을 모두 충족했다.

 

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보고서를 성남시 홈페이지(정보공개→부서별공개자료실)에 올려놨다.

 

시는 가정집 무료 수질검사 서비스인 ‘워터코디(☎031-729-4148)’와 낡은 수도관 진단·세척 서비스인 ‘워터닥터(☎031-729-4092)’도 운영 중이다.

 

성남시 물생산과 관계자는 “성남시 수돗물은 원수에서 정수까지 안전하게 관리되고 있다”면서 “올바른 정보 제공을 위해 매년 수돗물 품질보고서를 발간해 공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7/23 [11:41]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