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대상 경기도 청년복지·취업서비스 안내
공공데이터 청년인턴은 7월부터 12월까지 기관의 공공데이터 발굴·개선업무를 수행
 
성남N

 

경기도는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사업 참가자들이 도의 복지 지원을 차질없이 받을 수 있도록 2일 오후 1시 30분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복지정책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공공데이터 청년인턴 사업은 행정안전부에서 기본교육을 이수한 청년인턴이 전 행정·공공기관에 배치되어 공공데이터의 발굴·구축·개선 등의 업무를 실무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7월 19일부터 경기도와 공공기관, 시·군 등에 총 408명의 청년인턴이 배정되어 도내 공공데이터 품질향상을 위해 다양한 업무를 수행중이다.

 

이번 경기도 청년정책 설명회에서는 ▲청년기본소득 ▲청년면접수당 ▲청년노동자통장 ▲중소기업 청년노동자 지원사업 ▲청년복지포인트 ▲군복무 상해보험 가입지원 등 경기도 주요 청년정책 6종에 대한 설명과 도내 시·군 고유의 청년복지 정책에 대해서도 안내한다.

 

이 밖에도 도에서 서비스 중인 마이데이터 활용 복지·취업 정보 알림 서비스인 경기 알림톡 모바일앱에 대한 소개와 10월 예정인 경기도 청년채용박람회 참관 등 도가 추진하고 있는 여러 청년정책에 대해 홍보하고 참여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현재 경기도에 배정된 청년인턴들은 자체 실무교육 이후 기관보유 데이터베이스 24종 품질진단 업무, 위치데이터 47종 실측, 개방 데이터 1,471종 품질개선을 위한 정비와 함께 각 배정 부서의 고유 데이터 디지털화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작년 공공데이터 청년인턴십 사업을 통해 2명이 취업한 바 있는 경기도 주식회사에서는 올해도 10명의 청년인턴이 배정돼 소상공인을 위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데이터 구축·정비업무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청년인턴은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사업과 연계해 (사)한국피해자지원협회에 배정돼 범죄 피해자 지원 및 상담 내용을 디지털화한다. 도는 이를 오는 12월 경기데이터드림(data.gg.go.kr)에서 개방할 예정이며 구축된 데이터는 기관 내부 학술포럼 및 세미나 연구자료, 법무부 정책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에는 경기도에 배정된 청년인턴은 ▲미혼모․부 및 청소년 부모의 상담 데이터 1만건 구축 ▲공공체육시설, 복지시설 등 위치 정보 4,333건 실측 ▲데이터 발굴을 위한 타기관 개방목록 7,026건 비교·조사 등을 진행하며 공공데이터 발굴 및 품질향상에 기여했다.

 

전승현 도 데이터정책과장은 “현재 공공데이터 청년인턴들은 데이터 발굴·구축·개선을 통해 공공데이터 품질향상에 기여하고 있다”라며 “청년인턴들에게 도의 청년복지정책을 선제적으로 소개해 이들이 혜택을 놓치지 않고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9/01 [12:04]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