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향 ‘클래식은 내 친구’ 지역 곳곳 찾아가 4차례 공연
금난새 지휘자, 청중과 호흡하며 쉽고 재미있게 해설
 
백주희 기자


성남시립교향악단은 오는 5월 28일부터 9월 21일까지 지역 곳곳을 찾아가 ‘클래식은 내 친구’ 특별기획공연을 4차례 개최한다.

 

클래식의 대중화를 위해 금난새 지휘자가 청중과 호흡하며 쉽고 재미있게 해설을 곁들이는 방식으로 매회 공연을 진행한다.

 

공연 일정은 ▲5월 28일 오후 5시 분당구 야탑청소년수련관 공연장(250석) ▲7월 18일 낮 12시 30분 중원구 성남동 동광중학교 체육관(500석) ▲8월 10일 오후 7시 30분 분당구 야탑동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900석) ▲9월 21일 오후 3시 수정구 복정동 동서울대학교 국제교류센터 공연장(900석) 등이다.

 

공연장을 오면 하이든의 ‘고별 교향곡 1악장’, 비발디의 ‘바순 협주곡 3악장’을 감상할 수 있다. 

 

엔리오 모리꼬네의 ‘가브리엘 오보에’, 파블로 데 사라사테의 ‘지고이네르바이젠’, 칼 젠킨스의 ‘팔라디오’ 연주 무대도 펼쳐진다.

 

이 외에 제임스 무디의 ‘불가리안 웨딩 댄스’, 벨라 바르톡의 ‘루마니아 포크댄스’ 등 화려한 음악을 선보인다.

 

바이올린 김혜지, 하모니카 이윤석, 바순 김용원 등이 협연한다. 

 

이번 공연은 매회 전석 무료입장해 관람할 수 있다.


기사입력: 2022/05/24 [13:03]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