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마을공동체 공개 특강-마을인문학」 개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마을과 사람
 
백주희 기자


성남시는 오는 7월 5일부터 마을공동체 공개 특강(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마을과 사람)을 진행한다.

 

7월 5일부터 21일까지 매주 화.목요일 오후 7시에서 9시 30분까지 시청 한누리에서 대면으로 진행하며 대상은 전 시민이다. 

 

보다 더 용이한 참여를 위해 날짜별 신청이 가능하며 모집인원은 날짜별 선착순 40명으로 총 240명 대상이다

 

신청은 6월2일(목) 9시 부터 성남시마을공동체지원센터 홈페이지(https://maul.seongnam.go.kr)와 전화(031-729-8679)로 진행된다. 

 

이번 마을공동체 공개 특강에서는 장기화된 코로나19 팬데믹에서 포스트 코로나로 전환되는 시점에서 지난 2년여간 재난에 비춰진 우리의 일상을 돌이켜보고, 나아가 안전한 회복과 개인 그리고 가족의 일상적 삶에 풍요를 위해 중요한 서로를 돌보는 마음의 생태계에 대해 함께 이야기 해보고자 한다.

 

이를 위해 중요한 주제 총 6개를 선정하여 회차별 주제를 다르게 준비했다. 총 6강 중 5강은 [사람, 교감, 성장, 돌봄, 환대]를 주제로 마을인문학 기반의 특강 형태이며, 마지막 6강은 [관계]를 주제로 클래식과 함께 진행되어 인문학자의 특강과 작곡가의 해설 그리고 바이올리니스트와 기타리스트의 연주가 어우러진 토크콘서트 형태이다. 

 

특강 전체는 문화인류학자이자 「모멸감」, 「눌변」, 「돈의 인문학」 등의 저자인 성공회대학교 김찬호 교수님이 이끌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2/05/27 [14:56]  최종편집: ⓒ 성남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