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진 성남시장 당선인 “기관차처럼 시민을 위한 정책 추진하겠다”

“탁상행정을 하지 않고 현장에서 답을 찾겠다.”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2/06/27 [16:56]

시장직 인수위원회(위원장 임종순)는 27일 오전 인수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인수위원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신상진 당선인에게 공약사업을 검토하는 총괄회의를 가졌다. 

 

공약사업 검토 총괄회의는 분과위원장별 보고와 당선인과 인수위원들 간의 질의·답변으로 진행됐다.

 

신상진 당선인은 “민선 8기 성남시는 진취적으로 법·제도 안에서 기관차처럼 시민들이 원하는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히고, “탁상행정을 하지 않고 현장에서 답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신 당선인은 “바로 시작할 수 있는 공약과 면밀한 연구·검토가 더 필요한 공약을 구분하고 분류하되 인수위에서 검토되고 있는 공약들이 조기에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공약들은 바로 시작하도록 하고, 중기 공약들이라도 가능하다면 조기 사업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지난 제7대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선거중립을 지켜야 할 의무가 있는 성남시 체육회 및 성남FC가 계획적으로 더불어민주당 후보 선거운동에 개입했다는 제보와 관련해서 신 당선인은 “만약 사실이라면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이고, 나는 절대 그런 일은 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신상진 당선인은 또한 “고의로 사실을 감추거나 잘못된 보고를 하는 공무원이 있다면 끝까지 책임을 묻겠다.”고 밝히고, “현재 성남시에 불필요하거나 유명무실한 ‘보은성 인사’ 자리가 있다면 없애겠다.”고 약속했다.

 

신 당선인은 “성호시장·모란시장·지하상가 문제는 성남시의 가장 급한 현안”이라고 지적하고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해결하도록 하겠다고 말하고, “현장 검증단이 현장을 방문할 때 같이 가서 직접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신 당선인은 회의 모두발언과 마무리 발언을 통해 인수위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인수위 활동을 온 국민이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는 만큼 미진한 부분은 보완하고 정리하여 최종 보고를 해달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신상진 성남시장, “신속한 대응으로 일상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 / 백주희 기자
신상진 성남시장, “모든 방법 동원해 현실적으로 지원할 것” / 백주희 기자
(코로나19 정례 기자회견) 경기도, “고위험군에 먹는 치료제 효과 크다”. 치료제 지정약국 등 확충 추진 / 성남N
신상진 성남시장, “시민 안전이 최우선, 신속히 조치할 것” / 성남N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독일대사와 친환경 기술 등 교류 협력방안 논의 / 성남N
새로운 경기도지사 공관 이름은 ‘도담소(도민을 담은 공간)’ / 추연주 기자
지역 유명 맛집이라더니 원산지 거짓 표시. 신고도 않고 영업… / 성남N
경기도 김동연 지사, 주한 영국대사 만나 기후위기 대응 등 교류협력 방안 논의 / 추연주 기자
중소기업 혁신제품 ‘날개 달기’ 나선 경기도 / 성남N
노인 우울증 치료비 지원 1인당 연간 20만원→36만원 확대 / 추연주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