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진 성남시장, “시민 불편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모든 역량 집중”

26일 성남시의료원 방문해 의료계 집단행동 대응 비상 진료체계 점검
오늘부터 평일은 저녁 8시까지 연장 진료… 응급실은 24시간 진료체계 유지

백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9:15]

신상진 성남시장, “시민 불편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모든 역량 집중”

26일 성남시의료원 방문해 의료계 집단행동 대응 비상 진료체계 점검
오늘부터 평일은 저녁 8시까지 연장 진료… 응급실은 24시간 진료체계 유지

백주희 기자 | 입력 : 2024/02/26 [19:15]

▲ 신상진 시장_성남시의료원 방문                                           © 성남N


보건의료재난 위기 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된 가운데, 신상진 성남시장은 26일 오전 성남시의료원을 찾아 비상진료체계를 점검하고 의료진들을 격려했다.

 

이날 신상진 시장은 의료원을 방문해 “보건의료 재난 위기 시에는 공공의료기관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의료원은 어떠한 상황에도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의료공백에 의한 시민의 불편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말했다. 

 

의료원은 지난 23일 정부가 보건의료재난 위기 경보를 최상위인 ‘심각’ 단계로 발령하면서 응급실을 24시간 진료체계로 유지하고 있다. 

 

 

오늘 26일부터 평일 진료 시간을 저녁 8시까지 연장하고, 토요일 오전 진료도 시행할 계획이다. 토요일 진료는 진료 인원과 의료계 파업 여부 등에 따라 시행일을 결정하기로 하고, 의료계 집단행동 장기화 시에는 공휴일 진료도 추후 검토하기로 했다.

 

시는 정부가 23일 위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하면서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해 운영 중이다. 앞서 7일부터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설치해 비상진료대책 수립과 비상진료기관 운영 현황 파악 등 비상진료체계를 점검해 오고 있다.

 

한편 관내 국군수도병원도 응급실을 민간에 개방하여 대국민 응급진료를 시행 중이다. 응급실에서 입원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 되면 일반병동에 입원 조치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케이워터기술(주) 성남사업소 · 성남이로운재단 사회공헌 및 공익활동을 위한 업무협약 / 성남N
경기도교육청, 올해 첫 지방공무원 뽑는다, 2024년도 제1회 경력경쟁임용시험 시행계획 공고 / 성남N
경기도 찾는 외국인 관광객용 관광 교통수단 이지(EG)투어버스’. 16일부터 운행 시작 / 성남N
경기도농기원, 도민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2024년 치유농업 전문프로그램’ 운영 / 성남N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연구회, 정책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성남N
신상진 시장 “성남시, 미래 모빌리티 허브로 육성”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이홍근 도의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조례안 개정 나섰다! / 성남N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지원협의회 개최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우수 작은도서관 752개 선정. 운영비 36억 원 지원 / 성남N
경기도, 옥외광고물 법령 질의 회신 사례집 발간·배포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