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시즌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14일 개막. 7개월간의 대장정 시작

성남N | 기사입력 2024/03/14 [17:28]

2024시즌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14일 개막. 7개월간의 대장정 시작

성남N | 입력 : 2024/03/14 [17:28]

○ 리그 처음으로 프로구장인 수원KT위즈파크에서 개막식 개최

- 지난해 우승팀 연천 미라클과 준우승팀 성남맥파이스의 개막전 열려

○ 작년 한 해 리그 출범 후 최다인 15명이 프로리그에 진출하는 성과 거둬

 

▲ 14일 오전 수원특례시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년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막식에서 오병권 행정1부지사가 시구를 하고 있다.  © 성남N

 

올해로 6년째를 맞은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가 14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지난해 챔피언인 연천 미라클과 준우승팀 성남 맥파이스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2024시즌의 막을 올렸다.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는 아깝게 프로에 입성하지 못한 선수들이 야구를 포기하지 않고 계속 기량을 연마하며 프로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독립 야구 리그다.

 

올 시즌 개막전은 처음으로 프로야구 구장인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렸다.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를 비롯해 김재철 경기도야구소프트볼협회장 등 200여명이 참석해 경기도리그 선수들을 격려했다.

 

오병권 행정1부지사는 “선수들이 좌절하지 않고 계속해서 야구의 꿈을 이어가며 재도전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리그를 지원하고 있다”며 “경기도는 여러분의 도전과 성장을 항상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2024년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는 ▲연천 미라클 ▲성남 맥파이스 ▲파주 챌린저스 ▲가평 웨일스 ▲수원파인이그스 ▲포천 몬스터 ▲고양 원더스 등 총 7개 팀이 참가해 10월까지 약 7개월간 대장정을 펼친다.

 

개막전을 시작으로 팀당 36경기씩 총 126경기의 정규리그 경기가 펼쳐진다. 이후 상위 3개팀이 선정돼 정규리그 2위와 3위 팀이 3전2선승제로 먼저 경기하고 그 승자가 1위 팀과 5전3선승제로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경기도는 올해도 독립야구단의 선수출전수당, 훈련지원수당, 승리수당, 감독․코치수당을 지원해 선수들이 회비 부담을 덜고 운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국내 프로구단 2군과 일본 독립야구단의 교류전도 추진해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꾀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2019년 4월 전국 최초로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를 출범시킨 이후 6년째 지원을 이어가고 있으며 전국 유일의 독립야구리그를 지원하고 있다. 작년에는 진우영(파주챌린저스), 최수빈(고양위너스), 황영묵(연천미라클) 등리그 출범 이후 한 해 최다인 15명의 선수가 프로리그에 진출하는 성과를 냈다. 이로써 19년 출범 이후 경기도리그에서 총 34명이 프로리그에 진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케이워터기술(주) 성남사업소 · 성남이로운재단 사회공헌 및 공익활동을 위한 업무협약 / 성남N
경기도교육청, 올해 첫 지방공무원 뽑는다, 2024년도 제1회 경력경쟁임용시험 시행계획 공고 / 성남N
경기도 찾는 외국인 관광객용 관광 교통수단 이지(EG)투어버스’. 16일부터 운행 시작 / 성남N
경기도농기원, 도민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2024년 치유농업 전문프로그램’ 운영 / 성남N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연구회, 정책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성남N
신상진 시장 “성남시, 미래 모빌리티 허브로 육성” / 백주희 기자
경기도의회 이홍근 도의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조례안 개정 나섰다! / 성남N
분당정자청소년수련관,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지원협의회 개최 / 백주희 기자
경기도, 우수 작은도서관 752개 선정. 운영비 36억 원 지원 / 성남N
경기도, 옥외광고물 법령 질의 회신 사례집 발간·배포 / 성남N
광고
스포츠/연예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